반려견 일기장 입니다.

폼아가와 알콩달콩 일상을 회원들과 함께 공감해 보세요. 글 작성시 50P 적립.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감정

 

 

 

오렌지포메라니안의 3개월간 모색 변화

 

 

4월 24일생, 이제 거의 5개월령이 되었습니다.

 

 

 

포메라니안

 

태어난 지 약 56일째 모습, 우리집으로 처음 이동하던 날 찍은사진입니다. 귀 뒷볼이 정말 까맣죠?

 

 

 

포메라니안

 

약 60일째, 베란다 점령 사진입니다. 머즐과 입, 턱이 매우 시커멓고 튼실합니다. 눈 사이 이마랑 귀도 참 까매요.

 

  

슬슬 콧잔등 주변 색깔이 빠지기 시작합니다.

 

포메라니안

 

눈 주변과 입꼬리 옆 쪽도 살짝 하얗게 변합니다.

 

포메라니안

 

그렇게..얼루기 덜루기가 됩니다 ㅋ

 

포메라니안

 

ㅎㅎㅎ 모량이 많은 것 같은 트릭 사진 ㅋ

 

포메라니안

 

뒷모습이 재밌죠? 머리 부분은 노랗고 나머지는 새까만 모습이에요.

 

포메라니안

 

 점점 3개월이 되어가면서 몸 앞부분과 턱 밑 부분이 하얘지는 듯 하고

 

포메라니안

 

슬슬 털이 빠지기 시작한다는 원숭이 시기가 도래합니다. 강아지가 아니라 원숭이라고 해도 믿을만한 비주얼입니다.

 

포메라니안

 

선명한 이마 삼자

콧대 주변 색깔이 많이 빠져요.

 

포메라니안

 

포메라니안

 

 그러면서 턱 밑은 본격적으로 하얗게 변합니다.

 

포메라니안

 

멀리서 보면 그라데이션처럼 다리쪽과 머리 뒷부분 얼굴 앞부분은 노란색, 가슴과 배쪽, 꼬리 쪽은 흰색

등 쪽은 검정색...그라데이션 바둑이 색이 되어 갑니다.

 

포메라니안

 

본격적으로 4개월령이 되어가면서 앞 부분의 검정색 털들이 빠지고 누런 털들이 올라옵니다.

 

포메라니안

 

옆 모습을 보면 검정색이 많이 줄어든 걸 볼 수 있어요.

 

포메라니안

 

 

포메라니안

 

슬슬 고운 노란색이 올라옵니다. 그러나 그럼으로 인해 얼굴의 갈색은 더욱더 선명해 보입니다.

 

포메라니안

 

포메라니안

 

포메라니안

 

포메라니안

 

집에 자연광이 비치면 얼굴만 시커멓게 보이기 시작해요. ㅋ 코 주변이 오히려 더 갈색이 되어갑니다. (할머니 같다 ㅋ)

 

포메라니안

 

황제 펭귄처럼 배 부분만 털이 복실하게 올라오고 나머지는 숭덩숭덩 살이 보이기 직전으로 털이 빠집니다.

 

포메라니안

 

이런 각도에서 보면 이제 슬슬 검정색이 사라지는 것처럼 보이기도 해요.

 

포메라니안

 

목에만 흰 목도리를 두른 것 같습니다. 샨티는 목 뒷쪽에 어렸을 때부터 흰색 털 두 줄이 있어요. ㅎㅎ 

 

포메라니안

 

이제 뒷 모습의 차이가 많이 보이지요? 검정색 털이 많이 빠졌습니다. 등과 배는 털이 꽤나 빠져서

숨덩숨덩한 상태입니다. ㅋ

 

 

 

약 3개월 동안의 색깔 변화입니다.

과연 샨티는 성견이었을 때 무슨 색깔이 될까요~ ^^

 

정확히 알수없지만 엄마와 아빠의 성견 모습을 보면 어느 정도 예측이 됩니다.

 

눈두덩이 하얗고 오렌지빛 노란색의 포메가 되겠지요~ 꼬리와 등 부분에 검정색이 남아 있고요.

어떤 색이 되어도 좋습니다! 그냥 튼튼하게만 자랐으면 좋겠어요~~

 

처음 포메라니안을 입양하기로 했을 때는 순백의 화이트 포메가 너무 예뻐보였습니다. 화이트포메 아가와 엄마를

만나기도 했었지요. 그런데 샨티를 딱 보고 나선 얼룩덜룩한  포메라니안이 어쩐지 수더분해보아 좋아졌어요. ^^

 

오렌지 포메라니안은 털색 바뀌는 재미가 있어요~~~

 


안나푸르나님의 글이 기다려지신다면 팔로우 하세요~

Who's 안나푸르나

profile

2012년4월25일생 오렌지포메 "샨티"를 키우고 있어요. "샨티"는 산스크리트어로 "평화", 생명과 평화를 빌어주는 말입니다. 모든 반려견들과 함께 평화롭고 아름다운 세상을 꿈꾸며 살고 싶습니다~ "옴 샨티 샨티!"

님의 소중한 댓글 부탁드립니다. 기준 추천수 이상이 되면 아이콘을 가지게 됩니다.

포메러브에서는 반말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서로 알고 지내는 사이라 할지라도 존칭을 사용해 주세요. 댓글과 대댓글 차이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회원님들 포메러브 글 많은 공유 부탁드립니다.☆ 몽실아빠 2017.07.12 630 2
공지 몽실아빠 2017.01.03 1539 5
공지 ★포메러브 이용에 관한 간단한 규칙★ 운영자 2012.05.10 14687 21
  1. 몽실이와 담비 사과먹고~~~

    어제 몽실이하고 담비(오른쪽이 몽실이) 사과를 먹기 좋게 잘라서 줬더니 둘이 한접시씩 차지하고 먹는가 하더니..... 담비녀석이 사과를 처음 먹어봐서 잠깐 망설이는 동안 엄마 몽실이가 담비꺼 먼저 먹으려고 담비 접시로 이동 ㅋㅋ 담비 엄마가 먹는거 보...
    By운영자 Date2012.09.24 Reply8 Views3838 Votes0 감정
    Read More
  2. 만 7개월 채운 포메라니안 담비에요

    요녀석이 주인공 담비에요. 뭐 다 아시지만 ㅋㅋ 이 사진 참 웃기게 나왔어요 ㅋ 완전 가까이서 찍어 본건데요. 어제 목욕을 하고 찍은 사진인데요. 털이 좀 올라온거 같지 않나요 ? 잘 모르시겠죠 ? 옆쪽으로 보면 털이 예전보다 촘촘해 진것을 볼 수 있어요...
    By운영자 Date2012.09.23 Reply6 Views4933 Votes0 감정
    Read More
  3. 콩이랑 등산 갑니다~

    저희 콩이는 등산을 참 좋아합니다. 집 근처에 큰 콩원이 있는데...거기가면 다른 강아지들이랑 어린이들이 너무 많아요... 아이들은 작은 강아지 이쁘다고 따라다니면서 쓰다듬고... 큰 강아지들은 콩이가 뛰어다니기만 하면..쫒아와서..툭툭 건드립니다....^...
    By콩이오빠 Date2012.09.22 Reply10 Views2466 Votes1 감정
    Read More
  4. 몽실이와 담비 공원에 다녀왔어요

    오늘 토요일 쉬는날이고 날도 화창해서 공원에 산책겸 해서 다녀왔답니다. 몽실이와 담비 그리고 저 모두 운동부족이에요. 그래서 먼 공원까지 주말에 좀 걷는게 도움이 되죠. 외출을 할때는 이렇게 쌍고리로 리드줄을 걸어서 가지요. 안고이냐구요 ? 예 안꼬...
    By운영자 Date2012.09.22 Reply8 Views3195 Votes0 감정
    Read More
  5. 우리 여봉이 기관지 협착증이라네요 ㅠ

    사료를 먹다가 자주 짖곤 하는데요 어제는 정말 숨쉬기 힘들어해서 사색이 되어 동물병원으로 안고 뛰었습니다. 제가 좀 까다로운 까닭도 있겠으나, (게다가 의료관계자랍니다;;아는게 병) 동네에 좋은 수의사 쌤 찾기가 어려워 자주 가지 않는데...응급상황...
    By뽕이언니 Date2012.09.22 Reply8 Views3677 Votes1 감정
    Read More
  6. No Image

    저도 그만 울어버렸네요.

    수컷 중성화하는 수술 정말 말도 안되게 간단하게 끝나는데.. 마취 깨서 부들부들 떨면서 침 흘리고 주사약 토하는 샨티.. 진짜 조그만한 새끼가 살면서 가장 큰 스트레스를 받았을 텐데 수컷 중성화 수술...정말이지 10분 안에 끝나버리고 피검사, 주사, 마취...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2 Reply13 Views2835 Votes1 감정
    Read More
  7. 오늘 샨티 중성화 수술 하는 날입니다.

    샨티는 정확히 오늘로 5개월이 되었어요. 중성화 수술의 장단점은 조사해보신 분들은 이미 다 아실 것이고, 많은 분들이 고민하고 계실 거라 생각합니다. 9월 1일 병원에 갔을 때 의사선생님은 고환은 이미 다 내려와서 문제 없고, 견주의 선택이 남았다고 하...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2 Reply4 Views3083 Votes1 감정
    Read More
  8. 저도 좀 예전사진, 웃으시라고~~ ㅎ

    8월 31일 금요일 저녁 퇴근하면서 사온 초밥을 올려놓았을 때 모습이네요. 뚜껑에 낼름했다가 형님에게 혼났다죠. 지금보다 엄청나게 원숭이네요 ㅎㅎ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2 Reply4 Views2523 Votes1 감정
    Read More
  9. 몽실아 미안~~~

    몽실아 미안~~ 너는 먹으면 안되는 거야~ 몽실이는 몽실이 간식 먹어~~~!!!
    By운영자 Date2012.09.21 Reply4 Views3073 Votes0 감정
    Read More
  10. 전 담비 크는거 보고 정말 놀랬었다는... ㅋ

    60일 : 1.2kg 이었어요 ㅋㅋ 150g으로 태어나서 1.5kg 까지는 완전 초고속 성장 ㅋㅋ 어려서 몸무게 빨리 늘어난 것으로 따지면 우리 담비가 최고!
    By운영자 Date2012.09.20 Reply6 Views3213 Votes0 감정
    Read More
  11. 나는야 2키로

    이제 딱 4일후면 5개월을 채우는 샨티 전자 체중계는 일단 2가 넘어야 2.0을 찍는다는데 맞는 건가요? ㅎㅎ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0 Reply12 Views2368 Votes1 감정
    Read More
  12. 거실에 대형 카페트

    일요일 이마트에서 큰 카페트를 샀습니다. 카페트라기 보다 대형 러그인데요. 이유는 가을이라 건조해 지니 샨티가 거실을 뛰어다닐 때마다 넘어져서 입니다..ㅜㅜ 거실 바닥이 너무 미끄러워서요. 원래는 왼쪽에 있는 작은 러그만 있었는데요. 거실을 거의 ...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9 Reply5 Views3434 Votes1 감정
    Read More
  13. No Image

    덩 밟은날...

    어제는 비가 많이 왔지요. 태풍땜시.... 덕분에 일찍온 아이들이 하루랑 놀아줬구요. 막내아들이 사발면을 먹겠다며 준비하고 하루가 쳐다보면 먹고 싶어한다고 방으로 가지고 들어가다 다리에 쏟고 말았어요. 퇴근시간이 거의다될 무렵이라 부랴부랴 병원서 ...
    By하루맘 Date2012.09.18 Reply4 Views2581 Votes0 감정
    Read More
  14. 포메라니안 담비의 성장기

    밑에 @안나푸르나님 글 보고 저도 올려 봅니다. 블로그에는 지금까지 성장한거 한번 올렸는데 여기에는 조금더 성장하면 한꺼번에 올리려다 그냥 올려볼게요 ㅋ 저희 담비 애기때 사진 못보셨을 거에요. 2012년 2월 27일 오전 9시경 저희 담비가 태어났어요. ...
    By운영자 Date2012.09.18 Reply6 Views5443 Votes0 감정
    Read More
  15. 오렌지포메라니안의 3개월간 모색 변화

    오렌지포메라니안의 3개월간 모색 변화 4월 24일생, 이제 거의 5개월령이 되었습니다. 태어난 지 약 56일째 모습, 우리집으로 처음 이동하던 날 찍은사진입니다. 귀 뒷볼이 정말 까맣죠? 약 60일째, 베란다 점령 사진입니다. 머즐과 입, 턱이 매우 시커멓고 ...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7 Reply9 Views14747 Votes1 감정
    Read More
  16. 우리는 식후땡 형제

    우리는 식후땡 형제 샨티는 사료 좀 먹고 나면 개껌으로 꼭 입가심을 하곤 합니다.;; 저 긴 개껌 물고 다니면 꼭 담배 물고 다니는 것 처럼 웃겨요..ㅋ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7 Reply11 Views2584 Votes1 감정
    Read More
  17. 애교쟁이 하루~

    모처럼 토요일 을 온종일 하루랑 보내고 일요일 아침도 9시가 다 되도록 거실서 하루랑 둘이 .... 사진이 잘 올라갈지 모르겠네요. 리모콘 만하던 하루는 한달이 지난 지금 리모콘에 앉으면 ㅋㅋ 리모콘을 찾을수 없답니다.
    By하루맘 Date2012.09.16 Reply7 Views2530 Votes1 감정
    Read More
  18. 만두가 아파요 ㅜㅠ

    삼일전부터 약간 대변이 물러지기 시작하더라구요 ㅜ 잘놀고 잘먹고 잘 까불길래 사료양이 많은가 싶어서 사료양을 좀 줄여봤는데 오늘은 완전 물설사 ㅠㅜ 막약간 끈적끈적한것도 있구 ㅜㅜ 완전 놀래서 병원갔다왔어요 ㅜ 다행히 장염은 아니래요 감기기운...
    By강매력 Date2012.09.14 Reply7 Views2789 Votes0 감정
    Read More
  19. 손이 필요해.... 들고 다니게 ㅋㅋ

    왜 ? 송아지 목뼈 내껀데 ? 뭐 문제 있어 ???
    By운영자 Date2012.09.14 Reply8 Views3530 Votes0 감정
    Read More
  20. 몽실이 마초에게 시집 갔을때 사진이에요.

    @안나푸루나님이 샨티 아빠가 마초라는 이야기 안하셨으면 서로 몰랐을 것 같네요 ㅋㅋ 샨티&담비 아빠가 같다는 사실 ㅋㅋ 배다른 남매  몽실이가 대전의 마초에게 시집갔을때 찍어서 보내주신 사진이에요. 몽실이가 한 5일 정도 대전에 있었는데 퇴...
    By운영자 Date2012.09.13 Reply5 Views3524 Votes0 감정
    Read More
  21. 부모의 생김새를 닮는다는 것

    사실 샨티를 데리고 왔을 때부터 불과 얼마 전까지는 정말 샨티는 엄마를 많이많이 닮았다고만 생각했었어요. 그런데 요즘 문득 쳐다보면 아빠와도 옆모습이 많이 비슷해지더라구요. 그래서 샨티는 엄마와 아빠를 뭐라고 설명할 수 없이 오묘한 퍼센트로 닮았...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3 Reply10 Views2729 Votes1 감정
    Read More
  22. 저희 담비 200일 이에요~

    안녕하세요 ? 담비에요~~ 저희 담비가 2월 27일날 태어났어요. 겨울이었죠. 이제 가을이고 조금 더 지나면 다시 겨울이 오겠네요. 스마트폰 날짜 계산해 주는 어플에 담비 태어난날 입력해 놓았는데 오늘이 200일이라고 표시되네요. 뭐 200일이 특별한 기념일...
    By운영자 Date2012.09.13 Reply5 Views3997 Votes0 감정
    Read More
  23. 첫 애견카페 홍대 바우하우스

    드디어 샨티도 5개월이 다 되어가고 10월에 있을 일주일간의 거처들을 미리 탐색할 겸 홍대 바우하우스에 갔습니다. 주말엔 12:30 오픈 평일엔 1:30 오픈인데요 1시쯤 도착했으나..;;; 정말로 사람과 개가 너무 많아서 정신이 없었습니다. 카페는 이렇게 들어...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1 Reply5 Views6046 Votes1 감정
    Read More
  24. 매일매일 불광동 장미공원 산책

    샨티는 우리집에 온 지 거의 일주일 후부터 성질급한 형님 덕에 가슴줄을 착용하고 집 앞을 산책다녔어요.;; (참고로 우리집은 샨티가 막내, 남편이 첫째.... Dog족보입니다. 죽어도 아빠는 안한다고, 형님이라고 하거든요.) 코딱지 만하지만 그래도 공원을 ...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0 Reply6 Views3112 Votes1 감정
    Read More
  25. 몽실이는 욕심쟁이!

    송아지 목뼈를 몽실이 하나 담비 하나 이렇게 줬더니 욕심쟁이 몽실이가 두개 다 자기가 가지고 가서 먹겠다고 저러고 있네요. 송아지목뼈 건조한 건데 몽실이 빨리 먹지도 않고 조금씩 먹으면서 ㅋ 저렇게 한동안 물고만 있다가 먹기 시작하더라구요. 근데 ...
    By운영자 Date2012.09.10 Reply5 Views3408 Votes0 감정
    Read More
  26. 저는요

    By강매력 Date2012.09.07 Reply5 Views2454 Votes1 감정
    Read More
  27. 오늘 쉬는날이라 아이들 데리고 애견카페 다녀왔어요

    엉덩이 씰룩 거리면서 신나서 갑니다. 담비가 젊다고 항상 빨라요. 오늘 다녀온 곳은 항상 가는 부천에 똥강아지라는 애견카페인데 애견카페 막내가 새로 왔더라고요. 자고 있네요 ㅋ 50일 정도된 스탠다드푸들 크림모색 아이에요. 이름이 "마요"래요~ 목줄에...
    By운영자 Date2012.09.06 Reply8 Views4221 Votes0 감정
    Read More
  28. 체중계 위도 좋아요

    매일 저녁 퇴근 후 두어시간 놀면 이 시간, 밤 9시 10시엔 너무 졸려하는 샨티 오늘은 이 곳에서 조금 잤습니다~ 제가 전자 체중계에 자주 오르락 내리락 하는 모습을 보고 잘 따라합니다. 전자 체중계 올라가는 걸 좋아해서 몸무게를 집에서 자주 잴 수 있어...
    By안나푸르나 Date2012.09.04 Reply2 Views3180 Votes1 감정
    Read More
  29. 처음 먹어보는 송아지 목뼈

    제가 아이들 치석제거를 위해 송아지 목뼈를 급여한다는 글은 리뷰 게시판에 올려 드렸는데요. 담비는 무척 잘 먹었는데 몽실이는 먹지 않았다고 말씀 드렸을 거에요. 토요일에 도착을 해서 먹으라고 줬더니 먹지 않고 지키고만 있길래 뺏었다가 다시 일요일에...
    By운영자 Date2012.09.03 Reply2 Views3603 Votes0 감정
    Read More
  30. 샨티 5차 접종 마감~~ 광견병과 심장사상충 첫 접종~

    엄마젖먹고 나온 새끼지만 그래도 걱정이되어 결국 샨티도 5차까지 오늘 딱 맞췄습니다. 오늘은 의사샘이 광견병과 첫 심장사상충까지.... 하여 샨티는 오늘 3개의 약물 투여를 했네요.; 이제 태어난지는 130일째,,, 몸무게는 1.92키로에요. 그래도 골격이 있...
    By안나푸르나 Date2012.09.01 Reply8 Views3132 Votes0 감정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14 115 116 117 118 119 120 121 122 123 Next
/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