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단 브러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글 작성시 #해시태그를 본문에 꼭 넣어주세요.★ 몽실아빠 2017.01.03 3638 8
공지 ☆질문은 묻고답하기 에서만(묻고답하기 이용규칙)☆ 몽실아빠 2014.07.16 3608 0
공지 ★포메러브 이용에 관한 간단한 규칙★ 운영자 2012.05.10 17832 27
낮잠자는 천사 가루 오브리나 2019.07.16 71 4
올림픽공원 나들이 에르멍멍 2019.07.16 90 3
  1. 포메라니안 꾸시의 새해 첫직장~

    포럽 여러분 ~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2015년에 꾸시맘 그동안 해오던 파트타임 잡 정리하려니 경제적인 부분이 좀 걱정되는바... 꾸시를 앵벌이(?) 내보내 지가 먹는사료값이라도 벌어볼까 하구요ㅋㅋ 일단 작업복(? ) -일명 성냥팔이 아가씨 컨셉의 두건- ...
    By꾸시맘 Date2015.01.02 Reply11 Views344 Votes2
    Read More
  2. 메롱

     새로운것에 항상 관심갖고 갖고 놀려는 용투....입에 있는게 뭘까요?
    By용이맘 Date2015.01.02 Reply17 Views327 Votes3
    Read More
  3. 가입 인사 겸 감자 인사드립니다.

    이제... 태어난지는 108일.. 같이 지낸지는 약..50일 조금 안됐네요. 2달때 분양 받았어요. 처음엔 주먹만해서 만지기도 무서웠는데. 이젠 980g 으로 쑥쑥? 크고있네요 ㅎ 요즘 복종훈련하고 있어서 손가락은 물진 않는데 누워있음 머리카락 물고 귓볼물고 ㅠ...
    By룰루랄라 Date2014.12.31 Reply11 Views388 Votes3
    Read More
  4. 포메라니안 앙꼬 베스트모음

    한해동안 아푸지않고 건강하게 잘 지내온 앙꼬! 새해에도 이쁜 추억 많이 만들어갈께용! 모두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용~^^
    By앙꼬맘 Date2014.12.31 Reply33 Views492 Votes6
    Read More
  5. 포메라니안 모모 토토 베스트왕이 돼었네요~~

    뜻밖의 베스트왕 ㅎㄷㄷ 합니다~~~ 2014년의 마지막날 좋은 선물 감사드려요 이쁜 아가들 때문에 제가 다 복을 받나봐요 2015년에도 한결같은 마음으로 포메러브에서 보아요~~~
    By모모파파 Date2014.12.31 Reply19 Views448 Votes5
    Read More
  6. 포메라니안 깜콩이의 크리스마스 선물

    미용으로 며칠간 우울했던 깜콩이를 위해서 크리스마스 선물을 사줬어요ㅋ 산타양말속에..스트레스를 완화시켜준다는 건강백서에서 나온 캐모마일 스틱이랑.. 씩씩하게 자라라는 뜻에서 축구공 장난감을 ㅎㅎ 편지도 한통 썼는데.. 아직.. 글을 읽을줄 모르는...
    By깜콩맘 Date2014.12.30 Reply16 Views536 Votes4
    Read More
  7. 우울한 꼬꼬

    뚱땡이견 판명나서 간식금지령후 울적한 꼬꼬.. 꼬꼬 키운지 1년반만에 꼬꼬가 이렇게 오래 꼬리내리고 다니는걸 처음봐요 한 3일내내 꼬리가 안올라가는듯 혼날때도 꼬리안내리는강아지였는데ㅠ 반면 통키는 마냥 즐겁긔 ㅋㅋ
    By꼬꼬맘 Date2014.12.29 Reply12 Views537 Votes5
    Read More
  8. 산책의 중요성...

    안녕하세요? 대박아빠입니다.   추운날씨때문에 산책을 자주 못해줘서 우울해하는 대박이에게 넘 미안하네요. 더군다나 겨울이되자 점점 살이 찌는 거 같아서 이러다 비만견에 합류하는건 아닌지 걱정입니다. 주말이라 오랫만에 근처 공원에 놀러나오니 대박이...
    By대박아빠 Date2014.12.29 Reply21 Views520 Votes3
    Read More
  9. 간식금지령

    저 기절하는줄알았습니다 평소 밥도 잘먹고 간식도 잘먹는 우리강아지들 동물병원간 엄마한테서 문자가 왔습니다 꼬꼬4.9키로!!!!! 통키4키로!!!!! 오마이갓...의사샘이 애를 왜 돼지로 만들어왓냐고 완전 비만이라고 이러다가 다리돌아간다면서 당장 간식 중...
    By꼬꼬맘 Date2014.12.27 Reply13 Views556 Votes3
    Read More
  10. 꼬마는 감시중 ㅋㅋㅋㅋ

    두달이 됫을때 용인에 계시는 엄마네에 일주일동안 놀러갔는데 ㅋ 그곳에 초코라는 1살 푸들이 있어요 초코도 제가 분양해와서 엄마가 키우고있는 견인데! 우리 꼬마가 누나를 막 물고 쫒아내고 결국은 초코는 신발장으로 대피 꼬마는 감시중이에요 ㅜㅜ 이런...
    By꼬마야놀자 Date2014.12.27 Reply7 Views315 Votes0
    Read More
  11. 드디어 개껌을 먹네요 ㅋㅋ

    처음 데리고온날.. 샵주인께서 개껌을 주시며 이갈이할 수 있게 주라던 개껌이에요 데려온지 한달이 지나도록 쳐다보지도 않던 개껌을 드디더 먹는 꼬마랍니다 캬캬캬 > < 얼마나 야무지게 먹는지 작은 두손으로 꼬~옥잡고 오물오물 엄마는 행복해 ㅋ 그나마 ...
    By꼬마야놀자 Date2014.12.26 Reply13 Views530 Votes2
    Read More
  12. 귀없는 포메라니안 담비 ㅋ

      어제 성탄절 휴일 아빠가 쉬면서 담비 목욕을 해 줬어요~~ 저희 담비는 목욕하면 몇일간은 옷을 입는다죠 ? 예민한 담비 자기 털을 발로 다 긁어서 뽑아버리는 녀석이라...  이렇게 옷 입어도 옷이 커버가 안되는 쪽 털은 뽑혀요 ㅋ               겁쟁이 ...
    By몽실아빠 Date2014.12.26 Reply10 Views628 Votes2
    Read More
  13. 안녕하세요 만두아빠 입니다. ㅎㅎ

    안녕하세요 ㅎㅎ 현재시점으로 5개월 된 귀요미 뽀메(만두/여아)를 키우고 있는 아빠입니다.ㅎㅅㅎ 여자친구가 조르고 졸라서 못이기는척 분양받아서 지금은 제가 푹 빠져버려서 요즘 행복하네요 ㅎㅎ 외모야 두말할 필요도 없구, 사회성도 만땅. 성격은 똥꼬...
    By만두아빠 Date2014.12.26 Reply11 Views574 Votes3
    Read More
  14. 달력에 아주쬐끔..쪼끔♡ 해피가 나왔어요

    모사이트에서 달력 사진이벤트해서 응모했었는데..다른곳 홍보글될까봐 안올리려다가 그래도 살짝 아주 조금 해피 얼굴 나와서 기쁨마음에 ㅎㅎ 집으로 달력 2부랑 다이어리가 선물로왔어요 ㅎㅎ 효녀해피
    By마이햎퓌 Date2014.12.25 Reply8 Views364 Votes3
    Read More
  15. 해피 크리스마스~!

    요즘 낮에 날씨가 좀 풀려서 산책할만 하더라구요.  해피는 요즘 산책만 나가면 공원에 있는 토끼만 찾으러 다녀요 ㅎㅎ "토끼있다" 하면 깜짝 놀래서 두리번두리번 ㅋㅋㅋ 몇 주 전에 첨 봤는데 그 이후로는 산책나가면 토끼 첨 봤던 곳까지 신나서 뛰어가요 ...
    By마이햎퓌 Date2014.12.25 Reply7 Views339 Votes5
    Read More
  16. No Image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By몽글맘 Date2014.12.24 Reply7 Views317 Votes0
    Read More
  17. 곱슬견과 생머리견

    꼬꼬는 털이 생머리에요 ㅋ 뭉치는것도 하나없고 수염도 곧게 쭉 뻗어있고 만지면 어찌나 부드러운지~ 대신.. 털이 진짜 엄청 빠져요ㅠㅠ 그냥 잠깐 안기만 해도 빠지는것같아요 온통 사방에 꼬꼬흰털~~ 통키는 곱슬끼가 있어요 통키가 꼬꼬보다 모량이 훨씬 ...
    By꼬꼬맘 Date2014.12.24 Reply8 Views768 Votes4
    Read More
  18. 여우에서 사자로....닮아 가나요?

     조카들 호빵맨 틀어주고 오랜만에 용투에게 신경 써봤어요...오늘 병원갔더니 오우!!점점 튼튼해  지는데!!^^하셔서  집에 와서 빗질했더니 라이언으로 변신중인거 같기도 하고 보시기에 어떠세요..25일이면 만6개월 되네요.  점점 뚱이 공주 될거 같기도 하...
    By용이맘 Date2014.12.23 Reply23 Views540 Votes0
    Read More
  19. 공 주세요.!

    공 뺏으니 누워서 요로구있네요! ㅎㅎㅎㅎㅎ 눈치쟁이~~~~~
    By조이내꼬 Date2014.12.23 Reply11 Views330 Votes2
    Read More
  20. 바쁜 월욜! 포메미용 하고 정신없는 앙꼬

    어제 송년회하고 오자마자 뻗은 앙꼬.. 아침에 출근전 미용 맡기고 점심시간에 앙꼬 찾으러 갔더니 눈 찡끗해주며 반기는 울아들래미~^^ 어찌 사랑하지않을수가 있겠어요.. 널 사랑한단당~♡
    By앙꼬맘 Date2014.12.23 Reply14 Views533 Votes4
    Read More
  21. 샨티 송년회 후유증

    저는 이제 야근을 마치고 집으로 가는 버스 안이에요. 샨티가 피로누적으로 이렇게 자고 있다고 카톡이 왔네요 ㅋ. 진정한 떡실신 모드에요. 우리 일하는 동안 내내 잤을텐데 퇴근하고 온 이후에도 저 모드라네요 ㅋ
    By안나푸르나 Date2014.12.22 Reply12 Views513 Votes2
    Read More
  22. 사건의 전말!

    사건의 전말! 강쥐들이 좋아한다는 마약방석, 일명 마방은 토담이 잠자리이다. 울 돼지양 침대?는 따로 있는데 며칠전 울 토담양 화분의 돌을 질겅 질겅 씹어 드시고는 돼지양 침대에 가서 토를 해놓으셨다. --;; 결국 돼지양 침대가 없어졌고 작은 담요를 접...
    By토리토담 Date2014.12.22 Reply16 Views424 Votes4
    Read More
  23. 둥이의 비보

    19일날 집에 들어오니 둥이가 왼쪽 뒷다리를 전혀 쓰질 못하고 있더라구요.. 깜짝 놀라서,병원에 달려갔더니.. 다리가 부러졌대요..후~~~~다른애들이랑 도대체 모하고 있었길래....라는 생각이 들었는데,, 왼쪽이 부러진 다리구요.. 오른쪽과 뼈의 두께가 차이...
    By몽이포에버 Date2014.12.22 Reply18 Views556 Votes0
    Read More
  24. 모처럼 평화가...

     용투를 괴롭히다 드디어 12시넘었더니 힘이 들었는지 지쳤는지  용투도 용기내어 언니들 곁으로 갔네요.  근데 방향이 ...아이들과 반대 방향으로 보고 있다는게...사진 찍는걸 아는지 큰조카가 용투를 안는데 이제 좀 안을줄 알게된거 같아요.
    By용이맘 Date2014.12.22 Reply15 Views238 Votes2
    Read More
  25. No Image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삭제된 게시글입니다.
    By몽글맘 Date2014.12.21 Reply17 Views375 Votes0
    Read More
  26. 산타한테 선물받기 기다리는 포메라니안 꾸시~~

    클스 선물을 바라는 꾸시가 산타할아버지께 메시지 보냅니다.~~~ 산타할아버지께, 저 올 한해 진짜 착한 강쥐였다구요... 아시죠...? 제가 받고싶은 선물... ... 고기간식ㅋ
    By꾸시맘 Date2014.12.20 Reply11 Views391 Votes1
    Read More
  27. 인기 배운 견과 못배운 견의 차이 ㅋ

    저희 몽실이와 담비의 기다려의 차이입니다. 몽실이는 잘배워서 먹지 않고 기다리면 된다는 것음 아는데 못배운 담비는 기다려를 떨어져+기다려로 오해하고 있어요 ㅋ 기다려! 할때마다 뒤로 멀어져가는 담비 ㅋㅋ   #기다려 #떨어져 #몽실이 #담비 #몽담모녀...
    By몽실아빠 Date2014.12.20 Reply44 Views686 Votes12
    Read More
  28. 휴지심 가지구 노는 울 포비에요 ~ ^^

    위에 사진은 포비 엽기사진이에요ㅋㅋ 아래 두 장은 귀엽게 나와서 ㅎㅎㅎ 휴지심 가지구 완전 잘 놀더라구요 휴지심 안에 입이랑 코랑 집어넣구 노는게 어찌나 귀엽던지 ㅎㅎ
    By알럽포비 Date2014.12.19 Reply17 Views508 Votes2
    Read More
  29. 울간지 넘피곤했나봐영~ㅋㅋ

    피곤해서 뻗어버린 간지~~ 이런자세가 강아지들한텐 편한건가용??
    By간지맘 Date2014.12.19 Reply4 Views413 Votes4
    Read More
  30. 살려주세요

     멈춤을 모르는 언니둘의 등살에 만세를 부른 용투..떼로 달려드는 언니들에겐 답이 없나 봅니다.  아빠가 일부러 거실에 있어주니 아빠옆이 가장 안전한걸로 아는지 피신했어도 언니들은 안하무인입니다.
    By용이맘 Date2014.12.18 Reply29 Views344 Votes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27 128 129 130 131 132 133 134 135 136 ... 182 Next
/ 1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