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단 브러쉬

Extra Form

태어나서 처음으로 까페건 동아리건.. 이런곳을 가입해 보았는데요.. 아는것이 없어 제 부질함이 너무 원망스럽습니다.. 도와주세요...

삼일전.11월 9일 토요일에 온라인으로 포메리안 여아 9월 2일생 제 딸. 이름 .아이.를 입양했어요 제가 나이가 이제 40인데 결혼을 아직 못하고 이런저런 힘든 일을 겪어 오다...  외롭고 힘든 시간에..  강아지를 키워볼까?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  3년 이상을 고민했지만 그게..  나 좋자고하는 짓이지.. 강아지를 어릴때 가족들과 살때 키워본것 빼곤. 아 지금은 독립해 혼자 있습니다.  암튼.. 혼자 있으면서 반려견을 들여 외롭게 만든다는게 너무 이기적인것 같아 몇년을 고민하고 고민하다...초보여서.. 아주 능숙하진 못해도 요새는 블로그나 인터넷이 잘되있고 주변에 포메 키우시는분도 몇분있고 해서 사랑과 열정으로 해보자. 평생 내가 낳았다라는 맘으로 키울 생각으로 삼일전에 온라인 사이트로 분양 받았어요. 물론.. 몇달을 심사숙소한다고 했는데..  애기들에 대해 크게 잘 알지 못하고 중요한건 가족을 들인다는 생각이었기 때문에 머 혈통서 이런것보다 솔찍히 제가 가지고 있는 능력선에서 고르기도 했구요... 가정견분양 이런것도 잘 몰랐어요.. 그래서 애기가 왔는데 제눈엔 제 딸 그자체 였습니다 제 딸이었어요. 감격일정도였는데... 첫날 잠시 집 구경 하는듯 하다 계속 누워 잠만 자길래 아기라 그런가 했어요. 그래도 밥은 먹여야지.. 싶어서 로얄케닌 사료 불려줘도 안먹고  물도 혀만 적시길래 불안해서 잠도 안자고 두시간에 한번씩 손으로. 밥그릇으로 조금씩 줘봤는데도 안먹고 미동도 없이 그자리에만 있더라구요. 응가는 설사끼진 아니고 된똥 한번. 물 섞인 응가 두번 했구요. 글케 두끼 먹더니 일요일 점심부턴 식음전페하고 아예 잠만자고 깨우고 달래고 안아봐도 미동이 없이 잠만잣어요 불안하고 무서워서 밤새 하우스에 담요 깔아주고 넣어놓고 그앞에서 내내 있다가 저도 모르게 이틀 샛더니 일요일 새벽 5시쯤에 너무 피곤해서 침대로 갔나봐요 낑낑대는 소리가 들리길래 일어나보니 아이가 하우스 앞  방바닥에서 발작 처럼 뒹굴고 있더라구요 어찌해야할지 모르겠고 눈물은 나고 일단 응급실 가야지 싶어서 잠옷위에 패딩 입고 근처 응급실 검색하는데 손은덜덜떨리고.. 그러는데 갑자기 애기 입에서 물이 뿜어져 나와서 보니까 핏물이 옅게 보이더라구요 저도 거의 쇼크고..  안고 가려하는데 발작이 심해서......하... 저도엉엉울고.. 애기는 난리고.. 그때 생각 난게 쇼크에 설탕물이 생각나서 미친듯이 게워서 조금씩 흘려보냈더니 안정을 찾더라구요. 그러고분양사님께 전화햇더니 본인이 본인 병원 데려가겠다고 하셔서 오셧는데...  저보고 애기 데려갈 박스좀 달라고.. 제가 글케 울면서 저나햇는데.. 아픈아이를..박스에.. 담요넣고 집에넣어서 일단 보냈는데.  병원 데리고 가보시니. 멀 잘못먹여 그렇대요.... 먹은거라곤 지참해주신 사료가 다고.. 시간. 뿔린 시간 다 준수했고.. 애기가 구석 들어가서 먼지라도 먹을까.. 잠도 안잤다했더니.. 일단 샵에서 케어후 다시 보내겠다고 하시네요.  제가 이리 장황히 올리는건.. 제가 정말 초보라 분양소에서 분양 받은 아이들은.이럴수 있는지.. 이런경우 어떻게 제가 해주면 좋을지..또 몸이 좀 약한 갓난아이들은 어떤걸 먹어야 보양이 될지.. 이런 증상은 왜 오는지..  알고 싶어서에요..설사 제가 약한 아이를 입양햇을지라도 제 딸이고. 제가 아이라고 이름짓고 오자마자 느꼇던 행복. 아이가 아플때 느꼇던 죄책감이 지워지지가 않아요 도와주세요 부탁드립니다

  많은 성견 키우고 계신 견주님들처럼 건강한 성견이 된 제 딸 아이를 보고 싶어요. 타고나길 약한 아이들도 있잖아요. 건강해지려면 추천해주시고 싶으신 음식. 손이 많이 가는것도 상관없어요.알려주시면 감사하게 배우겠습니다.

#보양식 #애기포메리안

님의 소중한 댓글 부탁드립니다. 기준 추천수 이상이 되면 아이콘을 가지게 됩니다.

포메러브에서는 반말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서로 알고 지내는 사이라 할지라도 존칭을 사용해 주세요. 댓글과 대댓글 차이점

Comments '16' 좋은 답변이 있다면 추천을 해주세요. 좋은 답변으로 채택이 되며 답변자에게는 스티커가 지급됩니다.
  • profile
    단풍 2019.11.11 15:11 추천

    아이고 ㅠㅠㅠ 안타깝네요 놀라셨을 보호자님과 아이가 눈에선합니다 ㅠㅠㅠㅠ 사실 그 나이대의 아이들이라면 접시에 코 박고 먹는게 정상이라, 먹을것에 관심이 없으면 즉시즉시 이상이 있는건 아닌지 체크해 주는게 맞다고 들었어요 ... 분양소라면 혹시 샵을 말씀하시는건가요 ? 사료만 주셨고, 더군다나 아이가 뭘 먹기도 전에 그렇게 기운이 없고 묽은 변을 봤다면 분양소에서부터 문제가 있었을 확률이 99프로라고 봐요 분양소 사람들의 말만 전해 듣지 마시고 직접 병원 데려가셔서 정확한 진단 받는걸 권해드려요 ... ! 아이가 빨리 건강해지길 기도합니다

  • profile
    아이맘 2019.11.11 15:40
    To.단풍

    감사합니다.. 온지 만 삼일도 채 안됬을때의  일이라.. 일단 분양소에 연락했는데.. 분양소에서는 케어후 보낸다고 하네요.  솔찍히 다른 애기로 교환받고 싶냐 묻는데.. 오래 고민한만큼 아이를 얻었을때 너무 행복했었고 시간을 떠나서... 이미 딸이라고 마음 먹어서.. 일단 아이가 힘들테니 오늘은 샵에서 쉬게 하고. 내일 데려와서 전문 병원 가려구요.. 샵협력업체 병원을 신용 할수가 없어서.. 응원 너무 감사 합니다..진심으로

  • profile
    치즈마미 2019.11.11 15:38

    고민하시고 데려오셨을텐데 안타깝네요.. ㅠ

    언능 건강하게 다시 만나셨음 좋겠네요..

    저도 초보라 도움 못 드려 죄송해요~~ ㅠㅠ

  • profile
    아이맘 2019.11.11 15:41
    To.치즈마미

    응원글 만으로 너무 감사합니다 치즈맘님~!! 힘낼께요 꼭 건강해져서 감사 글 또 남기겠습니다~!!

  • profile
    치즈마미 2019.11.11 15:43
    To.아이맘

    네네~~^^

    좋은소식 전해주세요~~ 화이팅~~ㅎ

  • profile
    달래아빠 2019.11.11 15:50

    글속에 아이에 대한 미안함..본인에 대한 부족함~

    짠 합니다.

    기운내십시요~우선 견주님이 기운 차리셔야 이 다음 상황도 이겨내는거지요~

    아이가 너무 어리다 보니~병원결과 및 시간이 지나봐야 알듯싶습니다.

    도움이 안되지만 아이가 다시 견주님 품에 안기길 바라면 글남깁니다.

  • profile
    아이맘 2019.11.11 15:55
    To.달래아빠

    너무 도움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하루종일 울면서도.. 엄마니까 울기보다 아이한테 도움이 될걸 찾아야 한단 생각에 가입했는데.. 저만 힘을 얻네요... 대신 더 힘 내서 그만 울고 뭐든 해보겠습니다. 애기가 그렇게 토하고 기운빠져 뻗어서도 제가 엉엉 우니까.. 두달된 아이가.. 겨우 기어와서 제 눈물을 핥더라구요.. 이게 멀 안다고... 실은 준비가 안되고 힘이 없는건 우리 아이가 아니고 저인것 같습니다.  다들 이리 애들 위해서 힘내시는데. 감사합니다

  • profile
    별이사랑 2019.11.11 16:30

    놀라셨겠어요..ㅜㅠ힘내시고용..아이도 어서기운차리고 엄마품으로왔음하네요..ㅜㅠ근데 샵에서 데리고간병원말고 다른병원도가셔서검사를 받는게조치안을까용?저도초보라서...도움은안되네요..ㅜㅠ 빠이팅입니다~

  • profile
    아이맘 2019.11.11 17:57
    To.별이사랑

    협력업체 병원 얘길 자꾸 하는데. 제가 동영상이랑 변 사진 보내 보라니까 오히려 집에 있을땐 설사는 안했었는데..  더 불안해져서 더 큰일 치르기전에 지금 데리러가려구요. 병원데려가서 검사하고 다시 샵과는 얘기하려해요.  뭐가 댔던 제가 키울 아이는 우리 아이니까. 모두 진심으로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profile
    5959tutu 2019.11.11 17:37 추천

    글만 봐도 어떤 상황일지 눈에 선해요ㅠㅠ

    일단 저랑 상황이 비슷하시네여 저도 분양받고 이틀 뒤에 갑자기 아이가 토하고 설사하고 저도 너무 놀래서

    집앞에 24시간 병원에 얼른 아이 담요에 두르고 뛰어갔어요

    다행히도 감기라고 하더라구요ㅠ

    그러고 바로 분양샵에 전화했어요

    상황 얘기했더니 사람이 먹는 시럽감기약을 먹이라고 하더라구요

    약국에서 사러갔더니 제가 강아지 먹일거라고 하니까 제정신이냐고 하더라구요

    기분이 너무 안좋아서 병원에 의사쌤한테 물어봤어요

    절대 먹이지 말라고 하더라구요

    너무 화가나서 분양샵에 전화했더니 오히려 의사들 말 믿지말라고 더 화를 내시더라구요

    어이가 없어서 분양샵은 그 이후로 일절 연락을 끊었어요

    그러고 아이는 병원에서 치료 잘받고 건강해져서 아직도 그때만 생각하면 화가나요

    견주님 놀라시고 당황하셨겠지만 일단 분양샵은 전문가이기는 하나 수의사가 절대 아니에여

    바로 병원을 가세요 

    요즘 흉흉한 소문이 많아서 그렇게 분양샵 다시 데려가서

    비슷한 아이로 바꿔치기한다는 얘기도 많이 들리더라구요ㅠ

    분양샵들이 다 그런건 아니지만 강아지에 대해서 저희보다 많이 알겠지만 수의사는 절대 아니라는거ㅠ

    제 글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네요ㅠ

  • profile
    아이맘 2019.11.11 17:55
    To.5959tutu

    네 정말 도움이 많이 됬어요 아이 데리고 병원 가려구요. 어차피 교환 따위 바라는거 아니니.. 너무너무 감사합니다.. 정말 놀라시고 가슴 아프셨겠어요. 그 상황 다 이기고 잘자란 아이가 또 얼마나 이쁘고 감사 하시겠어요. 장문의 글.진심으로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 profile
    몽이네 2019.11.11 18:11 추천

    저도 토요일날 9/6일생 아이 입양했고요,

    같은 초보견주라서 모든게 불안하고 잘하고 있는건지 걱정이 앞서는데...아이가 아파서 많이 속상하시겠어요.

    별일 아니길...금방 낫길 빌어 볼께요.

    힘내세요

  • profile
    모찌맘ㅎㅎ 2019.11.11 18:44 추천

    아이가 빨리 나아서 엄마 품에서 건강하게 잘 지내길 응원하겠습니다 🙏🏻힘내세요!! 아이는 괜찮을거에요!!!!!!!!!!!!!

  • profile
    라연 2019.11.16 12:59

    저희도 삼일전에 비행기타고 와서 안정도 안된 아이를 다음날 바로 데려왔는데 다행히도 완죤 적응해줘서 이쁠따름이지만 찹찹하네요 빨리 나아서 엄마랑 행복하게 살았으면 좋겠네요 화이팅하세요

  • profile
    콩쿵 2019.11.16 18:56

    저도 초보누난데... 저희 강아지도 첫날부터 와서 밥먹고 토하고 밥먹고 토하고를 반복해서. 철야 간호에 날 밝자마자 병원가고. 어찌 될까봐 많이 걱정했던 기억이 나네요.... 마음 단단히먹구 힘내세요...! 아가야 기운 차려서 쑥쑥자라 풀밭 뛰어놀때가 금방 올거에요...!

  • profile
    처음이맘 2019.11.17 20:58

    저도 9/2일생 남아를 11/4일 분양받아 이제 2주가량 되었어요.. 처음 이틀은 너무 겁없이 한식구를 만든게 아닌가 겁도나고 후회도 될만큼 힘들었답니다..창자길이가 짧다고 하루 두번만 사료를 주라고해서 시키는대로했는데 밤새울고 낑낑거리고 악쓰고 ㅠ

    네번 급여가 정상인데 결론적으로 쫄쫄 굶긴게되어버린거죠.

    식사양 늘린후로 세상에 천사가 따로없더라구요

    지금도 처음 이틀 생각하면 가슴이 아픕니다.

    결론은 샾에서 알려주는 얘기는 샾입장에서 만이라거죠..

    절대 그사람들 얘기대로는 안하시는게 좋을듯요

    세상 저리 천사같은 아이가 이쁘게 아프지않게 잘 컷으면 좋겠어요...진심으로 우리 잘 키워봐요~

여러 답변 중 질문자에게 추천을 해주고 싶은 답변이 있으신가요? 그렇다면 추천을 꼭 해주세요.

질문하신분과 검색하여 이 글을 보시는 분들께 추천받은 답변이 있다면 도움이 되실 겁니다. 추천받은 답변자에게는 스티커가 지급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작성시 #해시태그를 본문에 꼭 넣어주세요.★ [14] file 몽실아빠 2017.01.03 6223
공지 ☆질문은 묻고답하기 에서만(묻고답하기 이용규칙)☆ 몽실아빠 2014.07.16 5535
공지 ★포메러브 이용에 관한 간단한 규칙★ file 운영자 2012.05.10 20694
4143 강아지 마루바닥 이사를 가려고 해서요 지금 집은 마루였는데 매트를 깔았거든요 새집은 #폴리싱타일인데 강아지들이 많이 미끄러워 하나요? 매트를 다 깔아야 하나요? 매트 안깔... [5] update 솜이아부지 2020.07.11 155
4142 슬개골3기 오늘별이 예방접종 하는 날이라서 병원다녀왔는데... 의사쌤이 별이다리를 만져보더니 3기라고 하는거예요.ㅜㅠ 수술해야한다고...근데 별이는 잘뛰고 산책도 잘... [18] update 별이사랑 2020.07.10 174
4141 사료는 언제부터 두번주나요? 아주 애기일때는 4번에 나눠서 주었고 지금은 (7개월) 3번으로 나눠서 주는데 언제부터 아침 저녁만 주는건가요? 그리고 7개월 2.5키로 정도면 보통 사료를 종이... [6] 소복엄마 2020.07.10 148
4140 응가가 이상해요ㅠㅠ 자고 인나서 봤더니 젤리? 같은 응가가 있네요 엉덩이에도 잔뜩 뭍어있어서 급하게 엉덩이 씻기긴했는데 괜찮을까요?? 어제도 유치 부러져서 병원갔더니 이정도는... [15] updatefile 사월이네일상 2020.07.10 137
4139 밥을안먹어요ㅠ.ㅠ 만두가 오늘 아침 갑자기 밥을안먹어요ㅠ 원래는 한그릇 뚝딱하던애가 밥도안먹고 잠만자요ㅠㅠ 종종 한번씩이러나요? 아니면 병원을 가봐야할까요? 2주후에 2차... [8] 꼬꼬마만두 2020.07.10 109
4138 잭슨이가 벌써 남자가 되었나봐요... 잭슨이 어제 6차 접종 맞고 왔어요... 검진때 성장이 빠른건지 고환하강이 되어서 중성화 고려해보라길래 편하게 생각하구 있었는데...ㅠㅠㅠㅠ 근데... 오늘 퇴... [10] jevely 2020.07.09 160
4137 강아지 매트 바닥이 이런 바닥이라 강아지가 놀기에는 부적합해보여요 매트는 꼭 깔아줘야되겠죠? 매트 추천부탁드려요ㅠ #강아지매트 [8] file 꼬꼬마만두 2020.07.09 154
4136 사료 먹기전에 왜 항상 짖는걸까요?? 밥 먹기전에 항상 짖기 시작하고 밥을 먹는데 대략적 요약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어떤것이 원인이 되는지 몰라서 상세한것 까지 기록하겠습니다. 1. 밥 먹기전 사... [7] 인간성기사 2020.07.09 137
4135 저희 강아지 원숭이시기...ㅜㅜ원래 이런가요? 현재 5개월에서 6개월 넘어가구 있는 봄이에요!! 원숭이시기는 3개월쯤 왔는데 점점 털이 볼품없게 빠지더라구요ㅜㅜ 너무 더워하고 그러는거같아서 저번달에 목... [26] file 누누봄이 2020.07.09 277
4134 강아지 배변 2개월 막 지난 아가인데. 오늘이사를와서 처음 이라 낯설어하는거같은데 그래서그런지 식후 배변을 안해요ㅜ 새끼강아지들은 보통 배변횟수가어떻게되나요? 낯설... [3] 꼬꼬마만두 2020.07.08 104
4133 토를 했는데 도와주세요 4개월된 포메인데 접종은 4차까지 했습니다 점심부터 저녁까지는 무른설사를 했고 저녁에 산책다녀와서는 갑자기 토를 하네요 식욕도 있는것 같고 한데 도와주세... [8] file 쪼꼬미오빠 2020.07.08 130
4132 강아지 성격 2개월 막지난 애기맘입니다. 한참 잘 시기인데 울애기는 계속뛰어다니고 물고 그러다갑자기잠들고 일어나면 굉장히 활발한것같아요. 아가들중에 이렇게활발한아가... [18] update 꼬꼬마만두 2020.07.08 154
4131 토했는데 지금 또 토했어요ㅠ병원가야할까요???(토사진있어요) 한시간전에 뽀미가 토를 했어요.... 보니까 사료더라구요. 뽀미가 평소에 안씹고 꿀떡꿀떡넘겨서 요즘 이걸로 많이 걱정을 했거든요 8개월인데 절대 안씹고 넘겨... [8] file 뽀메온니 2020.07.08 163
4130 강아지 켄넬 강아지 켄넬 어떤걸로 구입하셨어요? 추천 부탁해도 될까요? #켄넬 #캐리어 [2] 에스더 2020.07.08 115
4129 강아지 이빨 저희 강아지 이제 5개월 됐는데 이빨이 아직도 하나도 안빠졌어요 ㅠ 터그놀이도 하고 껌도 주기도 하는데 왜 이럴까욥...ㅠㅠ 병원을 가야하는건가용 ㅠ 앞니조... [15] 산이엄망이 2020.07.08 123
4128 포메라니안 강아지가 너무 물어요 #5개월차 #포메라니안 #자꾸물어요 저희 강아지는 이제 5개월이 되가고있어요. 어렸을때부터 손,발을 물어서 유튜브,네이버,포메러브 를 참고하면서 교육시키고있... [24] 몽이몽이 2020.07.08 231
4127 강아지 포메라니안 원숭이시기 저희 강아지가 태어난지 이제 6개월 되어가는 중입니다. 한창 원숭이시기를 겪고 있으며 얼굴에 털이 아기사자처럼 빠졌습니다. 3일전부터 꼬리부터 등 쪽 털이 ... [16] file 루이눈나 2020.07.07 244
4126 유치가 다 빠지고 나서도 이갈이를 하는건가요? 저는 유치가 빠질때만 이갈이를 하는줄 알았거든요ㅎㅎ 혹시 영구치가 자랄때도 이갈이를 하나요? 유치는 다 빠진거같은데...요즘 유독 집안 물건을 다 물어뜯고 ... [6] 뽀메온니 2020.07.07 133
4125 의견듣고싶어요ㅠ 너무궁금한질문세가지입니다ㅠ 소중한의견부탁드려요!🙏 1. 2개월된 강아지인데, 울타리가필요할까요? 여기저기봐도 답이 반반이라 어찌해야할지...ㅠㅠ 2. 지금껏... [9] 꼬꼬마만두 2020.07.06 259
4124 이갈이 7개월 차 이갈이가 늦어져 고민했는데 3일 간격으로 어금니와 송곳니 4개가 빠졌어여 피도 많이 나 고 아픈지 사료를 잘 먹지않네요 ㅠ 먹어도 씹지 않고 삼켜버... [9] 하트뿅뿅자몽 2020.07.06 212
4123 산책관련질문 4개월 되가고 4차까지 접종받은 포메입니다 요즘 길가다가 강아지들 만나면 인사시킬때 어떻게 하는게 예절있는건지 여쭤보려고 합니다 먼저 견주분께 인사시켜도... [7] 쪼꼬미오빠 2020.07.05 192
4122 포메 집 포메 집을 사줄까 고만중인데 지붕 있는 집은 포메한테 답답한가요? 햇빛피하게ㅜ해주고싶어서 커튼이나 지붕있는걸로 하나 해주고 싶은데 조언 부탁드려요~ #강... [16] 쪼꼬미오빠 2020.07.05 183
4121 강아지보험 1. 강아지 보험이 있다고 들었는데요 혹시 강아지 보험 드신분 계신가요? 2. 강아지 적금도 있다고 하는데 적금이 보험보다 낫다고 해서요 어떤가요? #강아지보험 [10] 쪼꼬미오빠 2020.07.05 133
4120 병원 추천 창원에 괜찮은 #병원 추천부탁드립니다 과잉진료 없는 곳이면 더욱 좋아요 [2] 별이별이맘 2020.07.05 87
4119 멀미 내일 가족여행을 가는데요.. 두시간정도를 가야해서..안데려가는게 맞지만.. 가족들도 데려오라고하고. .(궁금하고 만지고 싶어서겠죠) 데리고 가기로 아주 큰맘... [11] 밀밀크크 2020.07.05 168
4118 접종시 몸무게 별이가 #2차접종 을 아직못했어요 3주가 지났거든요 800g이 안된다고 해서 2번이나 다시 돌아왔어요 미니포메라니안 이라고 했는데 지금 700g입니다 접종을 늦추... [7] 별이별이맘 2020.07.05 169
4117 포메 사회성 교육 궁금합니다 지금 3개월 2-3주 정도 된 포메인데요 접종은 4차까지 했습니다 산책을 20-30분씩 집앞 공원에 가는데 다른강아지들을 만나면 서로 코냄새 맡다가 도망갔다가 다... [16] 쪼꼬미오빠 2020.07.04 212
4116 원숭이 시기는....^^;;; 3월24일생이예요 갓3개월 지났는데 오늘 찍은 사진보니 코주변에 털이 빠진거같아보이더라구요. #원숭이시기가 오고있는걸까요?ㅜ 우리만두 벌써 2키로래요.너무 ... [15] file 만두럽 2020.07.04 231
4115 어제 중성화 어제 중성화햇고 오늘 외출하고 들어왓는데 넥카라가 빠져잇더라구요 ㅠㅠ 놀래서 바로 다시 꼇는데 괜찮을까요 피가 보이거나 하진않아요 강아지가 자꾸 핥으려... [9] file Rururu 2020.07.04 224
4114 강아지 나이 #강아지나이 어떻게들 계산하시나요? 저는 우리단지가 6 살이라 생각했는데 .. 태어난 년도부터 계산하는게 맞다는 분들도 계시더라구요 [8] 단지누이 2020.07.03 171
좋은답변 보기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9 Next
/ 1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