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글 작성시 #해시태그를 본문에 꼭 넣어주세요.★ 몽실아빠 2017.01.03 1915 6
공지 ☆질문은 묻고답하기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 몽실아빠 2014.07.16 2290 0
공지 ★포메러브 이용에 관한 간단한 규칙★ 운영자 2012.05.10 15614 22
  1. 밍키 미용했어요

    여름이라 더워하길래 미용했는데 이번엔 곰돌이컷으로 ㅎㅎ 우리집 야옹이가 못알아볼까 걱정했는데 너무 반겨주네요 덩치가 3분의 일로 ㅎㅎ
    By밍키언니 Date2013.05.23 Reply6 Views2408 Votes2 감정
    Read More
  2. 토요일 오후 5시 토담이네...

    그녀들이 사는 법!! ^^ 참 다정하죠? ㅎㅎ
    By토리토담 Date2013.05.18 Reply7 Views1996 Votes0 감정
    Read More
  3. 포메라나안 모녀 거지 애견카페에..

    부천 애견카페 똥강아지에 와서 놀고있는데 오늘은 많이 못 얻어먹 있네요 ㅋㅋㅋㅋ   #몽실이 #담비 #몽담모녀 #똥강아지 #애견카페똥깡아지 #부천똥강아지
    By몽실아빠 Date2013.05.17 Reply6 Views2379 Votes0 감정
    Read More
  4. 어제 토담양은...

    저녁 내내 이러고 계셨음!! 저 정도 집중력으로 공부를 했으면 아마 일등했을 듯요~ ㅎㅎ
    By토리토담 Date2013.05.16 Reply6 Views1692 Votes0 감정
    Read More
  5. 공쥬의 자는 모습......요즘

    원래는 저렇게 안잤는데 요즘 저렇게 불쌍한 모습으로 잠을자요ㅋㅋ비게도 비고 꼭 저렇게 ㅋㅋ맨 마지막 사진은 아침에 제가 일어났는데도 세상 모르고 저렇게 이상한 모습으로ㅋ자고있어요ㅋㅋ멀했길래 저렇게 피곤한건지ㅋㅋㅋ귀엽구 짠하구 그런 맘 이에요~
    By꽁듀맘 Date2013.05.16 Reply10 Views2338 Votes2 감정
    Read More
  6. 여름이 다가오니

    만두가 많이 더운가봐요 ㅋㅋㅋ 요새 낮에보면 자꾸 베란다에서 자요 ㅋㅋㅋ
    By강매력 Date2013.05.15 Reply10 Views2318 Votes1 감정
    Read More
  7. 명연기견 포메라니안 몽실

    먹을것만 보면 급 불쌍한 캐릭터로 설정 들어가는 포메라니안 모녀에요. 그 중 엄마 몽실이가 단연 연기대상 감이죠 ㅋ   #몽실이 #담비 #몽담모녀 #연기견몽실이 #연기견
    By몽실아빠 Date2013.05.14 Reply8 Views3273 Votes1 감정
    Read More
  8. 홀쭉이 샨티

    그래도 최대한 매일, 이틀에 한 번 빗을 때마다 무진장 털을 뽑아내더니 결국엔 샨티가 홀쭉이가 되어가고 있어요 ㅋㅋㅋ 올 1월 사진과 비교해보면 얼굴의 모량부터 팍팍빠지고 있는 게 보입니다. 사실 옆모습이 제일 궁한데 (속털이 빠져서 허리가 잘록 들어...
    By안나푸르나 Date2013.05.14 Reply10 Views2277 Votes2 감정
    Read More
  9. 인천대공원 산책

    요즘 왜이리 일도바쁘고 경조사도 많은지..콩이랑 잘 놀아주지도 못하다가 오늘 아침일찍 인천대공원 산책겸 놀아주고 왔어요~ 저녁에 목욕까지 시켰더니 콩이는 세상모르고 잠만자네요~^^
    By콩이오빠 Date2013.05.12 Reply11 Views2188 Votes5 감정
    Read More
  10. 포메라니안 몽실이 털갈이 끝!

    여름을 앞두고 포메라니안들은 겨울에 두껍게 가지고 있던 코트를 벗어내죠 ? 특히 2살이 넘은 아이들은 이미 코드가 거의 완성되어 속털이 정말 빵빵할 정도로 차 있으니 털갈이때도 털이 많이 빠지는 것 같아요.   몽실이가 빗질을 해주면 엄청난 털들이 많...
    By몽실아빠 Date2013.05.12 Reply20 Views6963 Votes2 감정
    Read More
  11. 다리가 길어서 좋은 점 - 포메라니안 담비

              저희집 롱다리 담비는 저렇게 앞발을 베개처럼 사용한답니다 ㅋ 다리가 기니까 저렇게 하기 쉬워요. 그래서 담비는 저런 모습을 자주 하는데 반면 짧은 다리의 소유견 엄마 몽실이는 주로 앞다리는 턱 밑에 두죠 ㅋ   요즘 몽실이가 자주 벌러덩 하...
    By몽실아빠 Date2013.05.11 Reply14 Views3800 Votes0 감정
    Read More
  12. 외장하드에 만두사진

    작년 9월에 제곁에 와서 어느덧 9개월을 함께하고 있는 만두의 사진이 무려 8기가 +ㅅ+ 사실 진짜 많이 정리한건데... 저만큼 남았어요 ㅋㅋㅋㅋㅋㅋㅋ 오늘 문득 사진보다 매달매달 베스트컷으로다가 ㅋ 만두소식전합니당 ㅎㅎㅎ 웬만하면 안올렸던 사진중에 ...
    By강매력 Date2013.05.11 Reply10 Views1913 Votes3 감정
    Read More
  13. 빠샤에요~ ㅜㅜㅜㅜ 오랜만이예요 ㅜㅜ...

    으앗 원래 정모도 가고 이런저런 활동하려고 마음먹었었는데 개인적인 사정두 있었구 ㅜㅜ 결혼시즌이라 정말 너무너무 바빠서 활동도 못했네여 ㅜㅜ.... 저번에 정모때 간다구 했었는데 ...죄송합니다 ㅜㅜ.. 잠이 너무 부족한 요즘 빠샤랑 놀아줄 시간도 없...
    By빠샤맘 Date2013.05.07 Reply18 Views1873 Votes1 감정
    Read More
  14. 아련 아련 포메라니안 모녀

        아련아련~ 표정을 짓고 있는 포메라니안 모녀 몽실이와 담비에요. 실제로 저럴때 보면 금방 눈물이 뚝~ 떨어질 듯한 모습을 보여주죠.                         이번에는 서로 자리를 바꿔서 담비는 앞에 자리잡고 "나 엄청 착해요~" 라고 하는 듯한 표정...
    By몽실아빠 Date2013.05.07 Reply13 Views4018 Votes2 감정
    Read More
  15. 어린이 날 토담양 일기..

    어제는 5월 5일! 어린이 날이었죠? 그래서 우리 돼지어린이와 토담어린이도 매우 바쁘고 피곤한 날을 보냈답니다. 그 결과 저녁 11시 58분 상황은 이랬습니다.. 도대체 무엇을 했길래 이렇게 됐을까요??  [토담양 일기 2013년 5월 5일] * am 8:30 - 겨우 기상....
    By토리토담 Date2013.05.06 Reply13 Views1915 Votes4 감정
    Read More
  16. 공쥬 바람 쐬다 친구만나다ㅎ

    집근처 마당있는집에 강쥐들이 많이 살고 있었어요~곰돌이컷 에서 기르는중이라던 이아이 이름은 들었는데ㅠ생각이....공쥬가 도망가서 잡느라ㅋㅋ남자아이래요~정말 남자처럼ㅋㅋㅋ공쥬는 근처도 못가구ㅋㅋ쳐다만보다 왔대요ㅎㅎ
    By꽁듀맘 Date2013.05.05 Reply22 Views2703 Votes2 감정
    Read More
  17. 요미랑 벗꽃구경 갔을때~

    저번에 우리 요미랑 벗꽃 구경 갔을때 찍은 사진인데 ㅎㅎ ㅎ 요미 표정이 정말이지 귀찮아 하는 표정?  정말 신나게 뛰어 놀다가 시진만 찍으면..표정이 ㅎㅎㅎ    
    By요미엄마 Date2013.05.04 Reply11 Views1891 Votes3 감정
    Read More
  18. 밍키의 과거

    예전에 일본에서 쓰던 노트북을 열어보니 우리 밍키 어렸을 때 사진이 있더군요 2년전 밍키 모습 확실히 어려보이네요. 아, 옛날이여! 우리 밍키는 지금 세살이죠!  청년의 나이... 근데 아직 애도 낳아보고 ㅎㅎ
    By밍키언니 Date2013.05.04 Reply15 Views1990 Votes4 감정
    Read More
  19. 엄마가 하면 나도 할래! 포메라니안 모녀

      몽실이가 저렇게 벌러덩 하고 잘 있지 않는데 요즘 가끔 저러고 있더라구요. 저게 편할까요 ? ㅋ 사람으로 따지면 누워 있는 건데 편할 것 같기도 해요 ㅋ 저러고 누워서 무슨 생각을 하고 있는지 가만히 있는데 부르면 쳐다보죠 ㅋ                     그...
    By몽실아빠 Date2013.05.03 Reply8 Views3848 Votes1 감정
    Read More
  20. 요즘 털빠짐과 털엉킴이 아주...;;

    저희가 그동안 대충 빗어온 탓도 있겠지만 요즘들어 이틀에 한 번 정도 빗으면 털이 얼마나 많이 빠지는 지 모르겠어요. 그리고 배쪽과 다리 쪽에 엉킴이 심해서 아주 눕혀놓고 핀브러시와 콤비 말고 예전에 호텔에서 훔쳐온 쬐만한 빗까지 동원해서  엉킨 거 ...
    By안나푸르나 Date2013.05.02 Reply8 Views2459 Votes4 감정
    Read More
  21. 노동절 땡땡이~ ^^

    오늘 원래 출근 계획이었으나 이런 저런 이유로 땡땡이로 급선회!! 올림픽 공원에 정~~~~~말 오랫만에 애들과 봄놀이를 다녀 왔습니다!!! 사진을 많이 찍진 못했지만, 그래도 한두개 올려봄니다. 올팍을 신나게 돌아다니고 있는 토담양~ 주인이 간 방향만 뚫어...
    By토리토담 Date2013.05.01 Reply14 Views1610 Votes4 감정
    Read More
  22. 놀아줘~

    2주만에 집에가서 피곤해서 누워있으니 장난감가지고와서 놀자하네요 "포포야 이따 놀아줄게~" 말을 알아 먹었는지 실망하는 포포입니다
    By포포애비 Date2013.04.30 Reply9 Views1699 Votes3 감정
    Read More
  23. 꽃보다 샨티

    By안나푸르나 Date2013.04.29 Reply12 Views1643 Votes5 감정
    Read More
  24. 같은자세

    아가때랑 지금이랑 ㅎㅎ 자세는 같은데 ㅋㅋㅋ 아가땐 못올라와서 올려달라고 저러고 매달려잇구 지금은.. 폴짝올라올수 잇으나 엄마가 못올라오게 하니까 올라가게해달라고 매달려잇어요 ㅋㅋㅋ 오늘 활짝웃는게 넘이뻐 사진을 잔뜩 찍엇어요 ㅎ
    By강매력 Date2013.04.29 Reply9 Views2597 Votes6 감정
    Read More
  25. 아빠는 휴일 아이들은 워킹데이 ㅋ

    아빠가 집에서 쉬니 하루종일 볼 수 있어서 좋긴한데 금방 피곤해져요 ㅋㅋ 잠을 못자니 피곤해 집니다. 그렇다고 그냥 자기는 그렇고 아빠가 뭐하나 계속 궁금하구요 ㅋ   피곤해서 자러 갔다가 또 금방 아빠가 뭐 하는가 싶으면 쪼르르 왔다가 또 자러 갔다...
    By몽실아빠 Date2013.04.29 Reply11 Views3534 Votes1 감정
    Read More
  26. 요즘 들어 다시 장난감 홀릭

    저희가 없는 동안 다른 사람들이 장난감으로 잘 놀아줬는지 요즘들어 샨티가 장난감을 참 좋아해요. 예전엔 코끼리 빼고 거들떠도 안 보다가..    그래서 요즘엔 이렇게 장난감을 제가 들고 조금만 놀아줘도 계속 놀아달라고 잘 웃어요.    
    By안나푸르나 Date2013.04.27 Reply6 Views1782 Votes2 감정
    Read More
  27. 관악산 등산이요~^^

    날씨가 좋아서 콩이와 관악산 등산 다녀왔습니다~ 콩이도 신나서 정산까지 후다닥...ㅋㅋ
    By콩이오빠 Date2013.04.27 Reply7 Views2163 Votes3 감정
    Read More
  28. 조인트캅...공쥬가 거부해요ㅠ

    조인트캅 몽실아빠님 사신거 보구 저도 먹이고 있는데 첨엔 몇번 잘먹더니 이제는 몇번 침만 묻히고ㅠ 그냥 이곳저곳 굴러다녀요ㅠ꿀을 발라줘야 먹을런지ㅠㅠ휴~입에 물었다 진저리를 치며 뱉아 버리구ㅠ 약냄새가 나서그런지ㅠ어쩌면 좋을까요ㅠ엄마두 못먹...
    By꽁듀맘 Date2013.04.26 Reply7 Views1655 Votes1 감정
    Read More
  29. 짧은 나들이...

    벚꽃 만발한 봄인데, 제가 잘 안움직이고 쉬어야 하는 지라 애들 데리고 마당도 못나갔어요. 애들한테 완전 미안하다는요.. 아직도 왠만하면 움직이지 않아야 하지만, 오늘은 몽실 아빠님이 가르쳐주신 "부천시 광견병 무료? 아니 5,000원 접종 마감일" 이므로...
    By토리토담 Date2013.04.26 Reply10 Views1956 Votes3 감정
    Read More
  30. 혼날땐 왜 항상 저런 표정 저런 포즈 일까요?ㅋㅋ

    오늘 아침 바쁜와중에 공쥬가 사고를 쳤어요~베란다에 계란을 다섯개 뒀는데....아침환기중 베란다 문 열고 씻으러 들어간 사이 계란2개를ㅠ껍질까지 아그작아그작 먹었는지ㅠ작은 껍질들 하고 공쥬 자는 이불이 흠뻑 젖어 있었다능ㅠㅠ어찌 그걸 깨먹었는지 ...
    By꽁듀맘 Date2013.04.26 Reply16 Views2256 Votes4 감정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19 120 121 122 123 124 125 126 127 128 ... 140 Next
/ 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