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단 브러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글 작성시 #해시태그를 본문에 꼭 넣어주세요.★ 몽실아빠 2017.01.03 4105 8
공지 ☆질문은 묻고답하기 에서만(묻고답하기 이용규칙)☆ 몽실아빠 2014.07.16 3956 0
공지 ★포메러브 이용에 관한 간단한 규칙★ 운영자 2012.05.10 18384 27
  1. 저녁 잠자리는 무조건 소파~

    원숭이가 벌써 끝났나봐요. 거의 매일 털을 빗기는 데 이제 털이 잘 안 빠져요. 슬슬 새 털이 자라기 시작하는데요. 촘촘히 자라진 않고 듬성듬성 자랍니다 ㅋㅋ 어쩜 색깔도 가슴털은 하얗게 등은 갈색과 검정색이 새로 나는 지 색깔도 듬성듬성해서 웃깁니...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8 Reply6 Views3023 Votes1
    Read More
  2. 거참 그렇게 거기가 편하더냐...

    샨티가 개껌과 실타래 장난감을 물어뜯길 제일 좋아하는데는 바로 제 정강이 위와 허벅지 위입니다.;;; 정말이지 몰입도 짱! 자세가 좀 민망하다. 샨티야~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8 Reply6 Views2117 Votes1
    Read More
  3. 다들 이럴 거에요... 으구 귀염둥이들..

    샨티는 배랑 사과 깎는 소리가 들리면 요러고 앉아 있습니다. 멀리서 있다가도 사과랑 배를 콱 짜개는 소리가 들리면 제 발 밑에 이러고 있지요. 아마 다들 이러고 있지요?? ㅋㅋ 엄마, 사과 먹을 때 기다려는 괴로워요! 사진 찍으려고 기다려했는데 어차피 ...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5 Reply11 Views2443 Votes1
    Read More
  4. 샨티 중성화 수술 2박 3일, 3번의 병원

    나중에 다 회복하고 실밥도 뽑고 나면 폼 공부방에 어린 강아지 중성화 수술과 그 이후까지 자세히 올려보고요~ 그냥 토요일 11시부터 지금까지의 2박 3일 짧은 일기장이에요. 병원가기 전, 그런 일 당하는 지 모르고 이쁘게...앉아 있어요. 병원에 도착하니 ...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4 Reply6 Views4621 Votes1
    Read More
  5. 몽실이와 담비 사과먹고~~~

    어제 몽실이하고 담비(오른쪽이 몽실이) 사과를 먹기 좋게 잘라서 줬더니 둘이 한접시씩 차지하고 먹는가 하더니..... 담비녀석이 사과를 처음 먹어봐서 잠깐 망설이는 동안 엄마 몽실이가 담비꺼 먼저 먹으려고 담비 접시로 이동 ㅋㅋ 담비 엄마가 먹는거 보...
    By운영자 Date2012.09.24 Reply8 Views3861 Votes0
    Read More
  6. 만 7개월 채운 포메라니안 담비에요

    요녀석이 주인공 담비에요. 뭐 다 아시지만 ㅋㅋ 이 사진 참 웃기게 나왔어요 ㅋ 완전 가까이서 찍어 본건데요. 어제 목욕을 하고 찍은 사진인데요. 털이 좀 올라온거 같지 않나요 ? 잘 모르시겠죠 ? 옆쪽으로 보면 털이 예전보다 촘촘해 진것을 볼 수 있어요...
    By운영자 Date2012.09.23 Reply6 Views5116 Votes0
    Read More
  7. 콩이랑 등산 갑니다~

    저희 콩이는 등산을 참 좋아합니다. 집 근처에 큰 콩원이 있는데...거기가면 다른 강아지들이랑 어린이들이 너무 많아요... 아이들은 작은 강아지 이쁘다고 따라다니면서 쓰다듬고... 큰 강아지들은 콩이가 뛰어다니기만 하면..쫒아와서..툭툭 건드립니다....^...
    By콩이오빠 Date2012.09.22 Reply10 Views2505 Votes1
    Read More
  8. 몽실이와 담비 공원에 다녀왔어요

    오늘 토요일 쉬는날이고 날도 화창해서 공원에 산책겸 해서 다녀왔답니다. 몽실이와 담비 그리고 저 모두 운동부족이에요. 그래서 먼 공원까지 주말에 좀 걷는게 도움이 되죠. 외출을 할때는 이렇게 쌍고리로 리드줄을 걸어서 가지요. 안고이냐구요 ? 예 안꼬...
    By운영자 Date2012.09.22 Reply8 Views3233 Votes0
    Read More
  9. 우리 여봉이 기관지 협착증이라네요 ㅠ

    사료를 먹다가 자주 짖곤 하는데요 어제는 정말 숨쉬기 힘들어해서 사색이 되어 동물병원으로 안고 뛰었습니다. 제가 좀 까다로운 까닭도 있겠으나, (게다가 의료관계자랍니다;;아는게 병) 동네에 좋은 수의사 쌤 찾기가 어려워 자주 가지 않는데...응급상황...
    By뽕이언니 Date2012.09.22 Reply8 Views4026 Votes1
    Read More
  10. No Image

    저도 그만 울어버렸네요.

    수컷 중성화하는 수술 정말 말도 안되게 간단하게 끝나는데.. 마취 깨서 부들부들 떨면서 침 흘리고 주사약 토하는 샨티.. 진짜 조그만한 새끼가 살면서 가장 큰 스트레스를 받았을 텐데 수컷 중성화 수술...정말이지 10분 안에 끝나버리고 피검사, 주사, 마취...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2 Reply13 Views2893 Votes1
    Read More
  11. 오늘 샨티 중성화 수술 하는 날입니다.

    샨티는 정확히 오늘로 5개월이 되었어요. 중성화 수술의 장단점은 조사해보신 분들은 이미 다 아실 것이고, 많은 분들이 고민하고 계실 거라 생각합니다. 9월 1일 병원에 갔을 때 의사선생님은 고환은 이미 다 내려와서 문제 없고, 견주의 선택이 남았다고 하...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2 Reply4 Views3152 Votes1
    Read More
  12. 저도 좀 예전사진, 웃으시라고~~ ㅎ

    8월 31일 금요일 저녁 퇴근하면서 사온 초밥을 올려놓았을 때 모습이네요. 뚜껑에 낼름했다가 형님에게 혼났다죠. 지금보다 엄청나게 원숭이네요 ㅎㅎ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2 Reply4 Views2531 Votes1
    Read More
  13. 몽실아 미안~~~

    몽실아 미안~~ 너는 먹으면 안되는 거야~ 몽실이는 몽실이 간식 먹어~~~!!!
    By운영자 Date2012.09.21 Reply4 Views3100 Votes0
    Read More
  14. 전 담비 크는거 보고 정말 놀랬었다는... ㅋ

    60일 : 1.2kg 이었어요 ㅋㅋ 150g으로 태어나서 1.5kg 까지는 완전 초고속 성장 ㅋㅋ 어려서 몸무게 빨리 늘어난 것으로 따지면 우리 담비가 최고!
    By운영자 Date2012.09.20 Reply6 Views3249 Votes0
    Read More
  15. 나는야 2키로

    이제 딱 4일후면 5개월을 채우는 샨티 전자 체중계는 일단 2가 넘어야 2.0을 찍는다는데 맞는 건가요? ㅎㅎ
    By안나푸르나 Date2012.09.20 Reply12 Views2433 Votes1
    Read More
  16. 거실에 대형 카페트

    일요일 이마트에서 큰 카페트를 샀습니다. 카페트라기 보다 대형 러그인데요. 이유는 가을이라 건조해 지니 샨티가 거실을 뛰어다닐 때마다 넘어져서 입니다..ㅜㅜ 거실 바닥이 너무 미끄러워서요. 원래는 왼쪽에 있는 작은 러그만 있었는데요. 거실을 거의 ...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9 Reply5 Views3709 Votes1
    Read More
  17. No Image

    덩 밟은날...

    어제는 비가 많이 왔지요. 태풍땜시.... 덕분에 일찍온 아이들이 하루랑 놀아줬구요. 막내아들이 사발면을 먹겠다며 준비하고 하루가 쳐다보면 먹고 싶어한다고 방으로 가지고 들어가다 다리에 쏟고 말았어요. 퇴근시간이 거의다될 무렵이라 부랴부랴 병원서 ...
    By하루맘 Date2012.09.18 Reply4 Views2612 Votes0
    Read More
  18. 포메라니안 담비의 성장기

    밑에 @안나푸르나님 글 보고 저도 올려 봅니다. 블로그에는 지금까지 성장한거 한번 올렸는데 여기에는 조금더 성장하면 한꺼번에 올리려다 그냥 올려볼게요 ㅋ 저희 담비 애기때 사진 못보셨을 거에요. 2012년 2월 27일 오전 9시경 저희 담비가 태어났어요. ...
    By운영자 Date2012.09.18 Reply6 Views5661 Votes0
    Read More
  19. 오렌지포메라니안의 3개월간 모색 변화

    오렌지포메라니안의 3개월간 모색 변화 4월 24일생, 이제 거의 5개월령이 되었습니다. 태어난 지 약 56일째 모습, 우리집으로 처음 이동하던 날 찍은사진입니다. 귀 뒷볼이 정말 까맣죠? 약 60일째, 베란다 점령 사진입니다. 머즐과 입, 턱이 매우 시커멓고 ...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7 Reply9 Views15632 Votes1
    Read More
  20. 우리는 식후땡 형제

    우리는 식후땡 형제 샨티는 사료 좀 먹고 나면 개껌으로 꼭 입가심을 하곤 합니다.;; 저 긴 개껌 물고 다니면 꼭 담배 물고 다니는 것 처럼 웃겨요..ㅋ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7 Reply11 Views2626 Votes1
    Read More
  21. 애교쟁이 하루~

    모처럼 토요일 을 온종일 하루랑 보내고 일요일 아침도 9시가 다 되도록 거실서 하루랑 둘이 .... 사진이 잘 올라갈지 모르겠네요. 리모콘 만하던 하루는 한달이 지난 지금 리모콘에 앉으면 ㅋㅋ 리모콘을 찾을수 없답니다.
    By하루맘 Date2012.09.16 Reply7 Views2545 Votes1
    Read More
  22. 만두가 아파요 ㅜㅠ

    삼일전부터 약간 대변이 물러지기 시작하더라구요 ㅜ 잘놀고 잘먹고 잘 까불길래 사료양이 많은가 싶어서 사료양을 좀 줄여봤는데 오늘은 완전 물설사 ㅠㅜ 막약간 끈적끈적한것도 있구 ㅜㅜ 완전 놀래서 병원갔다왔어요 ㅜ 다행히 장염은 아니래요 감기기운...
    By강매력 Date2012.09.14 Reply7 Views2847 Votes0
    Read More
  23. 손이 필요해.... 들고 다니게 ㅋㅋ

    왜 ? 송아지 목뼈 내껀데 ? 뭐 문제 있어 ???
    By운영자 Date2012.09.14 Reply8 Views3575 Votes0
    Read More
  24. 몽실이 마초에게 시집 갔을때 사진이에요.

    @안나푸루나님이 샨티 아빠가 마초라는 이야기 안하셨으면 서로 몰랐을 것 같네요 ㅋㅋ 샨티&담비 아빠가 같다는 사실 ㅋㅋ 배다른 남매  몽실이가 대전의 마초에게 시집갔을때 찍어서 보내주신 사진이에요. 몽실이가 한 5일 정도 대전에 있었는데 퇴...
    By운영자 Date2012.09.13 Reply5 Views3551 Votes0
    Read More
  25. 부모의 생김새를 닮는다는 것

    사실 샨티를 데리고 왔을 때부터 불과 얼마 전까지는 정말 샨티는 엄마를 많이많이 닮았다고만 생각했었어요. 그런데 요즘 문득 쳐다보면 아빠와도 옆모습이 많이 비슷해지더라구요. 그래서 샨티는 엄마와 아빠를 뭐라고 설명할 수 없이 오묘한 퍼센트로 닮았...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3 Reply10 Views2802 Votes1
    Read More
  26. 저희 담비 200일 이에요~

    안녕하세요 ? 담비에요~~ 저희 담비가 2월 27일날 태어났어요. 겨울이었죠. 이제 가을이고 조금 더 지나면 다시 겨울이 오겠네요. 스마트폰 날짜 계산해 주는 어플에 담비 태어난날 입력해 놓았는데 오늘이 200일이라고 표시되네요. 뭐 200일이 특별한 기념일...
    By운영자 Date2012.09.13 Reply5 Views4028 Votes0
    Read More
  27. 첫 애견카페 홍대 바우하우스

    드디어 샨티도 5개월이 다 되어가고 10월에 있을 일주일간의 거처들을 미리 탐색할 겸 홍대 바우하우스에 갔습니다. 주말엔 12:30 오픈 평일엔 1:30 오픈인데요 1시쯤 도착했으나..;;; 정말로 사람과 개가 너무 많아서 정신이 없었습니다. 카페는 이렇게 들어...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1 Reply5 Views6309 Votes1
    Read More
  28. 매일매일 불광동 장미공원 산책

    샨티는 우리집에 온 지 거의 일주일 후부터 성질급한 형님 덕에 가슴줄을 착용하고 집 앞을 산책다녔어요.;; (참고로 우리집은 샨티가 막내, 남편이 첫째.... Dog족보입니다. 죽어도 아빠는 안한다고, 형님이라고 하거든요.) 코딱지 만하지만 그래도 공원을 ...
    By안나푸르나 Date2012.09.10 Reply6 Views3380 Votes1
    Read More
  29. 몽실이는 욕심쟁이!

    송아지 목뼈를 몽실이 하나 담비 하나 이렇게 줬더니 욕심쟁이 몽실이가 두개 다 자기가 가지고 가서 먹겠다고 저러고 있네요. 송아지목뼈 건조한 건데 몽실이 빨리 먹지도 않고 조금씩 먹으면서 ㅋ 저렇게 한동안 물고만 있다가 먹기 시작하더라구요. 근데 ...
    By운영자 Date2012.09.10 Reply5 Views3442 Votes0
    Read More
  30. 저는요

    By강매력 Date2012.09.07 Reply5 Views2472 Votes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80 181 182 183 184 185 186 187 188 189 Next
/ 18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