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단 브러쉬

Extra Form

20210206_165407_118.jpg

안녕하세요 이제 7개월된 강아지를 키우는 초보견주입니다. 오늘 산책하다가 어이없는 일을 겪고 어떻게 해야할지 자문을 구하고 싶습니다.

저희 강아지가 사람을 좋아해서 산책시키러갈때 아파트현관 나올때까지는 안고나오는데요 현관에서 목줄잇는채로 땅에 내려주고 산책 시작해요  강아지가 계단을 못써서 자전거끄는 쪽으로 나오려했어요 근데 애가 길막하고있어서 기다리고잇는데 애엄마가 강아지네? 이러고는 코앞에서 애보고 오라고 말만 열번하고 안데려가더라구요;; 떡하니 막고있는데 애한테 이리와 10번하고 안비키길래 조금씩 앞으로 가서 간격 어느정도 둔채로 애가 비킬때까지 기다리는데 애엄마 기준엔 거리가 가깝다고 느껴졋는지 갑자기 소리지르면서 애안고 개좀치워요!!이러는거에요.. 저도 처음이라서 어이없어서 집으로들어갔는데 갑자기 눈물이터지더라구요 휴..

남에게 폐끼치지 않고살려고 하는 성격인데 1시간동안 뭐 잘못햇나 멍때렸는데 이때 그냥 강아지 안고 도망가듯 나왓어야했나 싶기도하고.. 진짜 개산책시키는게 죄인가 별생각이 다들어서 산책트라우마걸릴것같아요. 남편은 그냥 아침에 사람없을 시간에 산책시키라는데 ..

이런일 겪으신분들 계신가요?

 

#산책 

님의 소중한 댓글 부탁드립니다. 기준 추천수 이상이 되면 아이콘을 가지게 됩니다.

포메러브에서는 반말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서로 알고 지내는 사이라 할지라도 존칭을 사용해 주세요. 댓글과 대댓글 차이점

Comments '25' 좋은 답변이 있다면 추천을 해주세요. 좋은 답변으로 채택이 되며 답변자에게는 스티커가 지급됩니다.
  • profile
    선샤인레이 2021.03.20 01:21 Good
    To.돌돌망고

    아 감정이입 제대로 됐어요 너무 공감이라 주책ㅠㅠ 길가다 예쁘다고 웃어주는 좋은 사람들도 많으니 속상해하지마세요^_^ 레이한테 어린애나 누군가 다가오면 전 사나운 아이라 무조건 다 문다고 가까이 오지말라고 말해요 ㅋㅋㅋㅋㅋㅋ 가만히 있던 레이둥절 이게 맘편해서.. 망고도 엄마도 상처 안받길 바래요ㅠㅠ저런 사람들 제가 다 물리쳐주고 싶네요 ㅋㅋㅋ 즐거운 산책 맘껏하세요^^

  • profile
    구찌사랑 2021.03.19 21:45 추천

    저희도 얼마전에 비슷한경험을 한적있어요~ㅠ 저도 왠만하면 다른 사람들한테 피해안가게할려고 조심히다니는편인데 얼마전에는 왠 꼬마아이가 저희 구찌 앞에서 안비키고 가만히 서있더라구요...그 꼬마 엄마는 어디에있는지 보이지도 않고 애는 길막고 서있고 저희 구찌는 워낙 사람을좋아해서 아기한테 갈려고하는걸 제가 못가게 줄짧게 잡고 최대한 거리를 두고 서있었거든요 근데 그상태에서 갑자기 그아이가 비명을 질렀고 어디선가 그아이 엄마가 오더니 저보고 애기들노는곳에 개새끼 데려오면 어떡하냐고 있는욕 없는욕 다하시더라구요 솔직히 저희만 다니는곳도 아니구 다른 개들도 다오는데 좀 억울하더라구요...ㅠㅠ 그래서 그뒤로 저희 는 사람 없는 시간에 맞춰서 산책나가고있어요

  • profile
    돌돌망고 2021.03.19 21:57
    To.구찌사랑

    아..  정말 저랑 비슷한경우라서 제 가슴도 찢어지네요

    집들어오니 망고도 제 기분 눈치챘는지 갑자기 지 간식을 저한테 주더라구요. 물론 애키우는 엄마들 입장으로보면 개물림사고에 걱정많은건 사실이지만 강아지 주인들도 조심하려하고 서로 조심해야하는데 저렇게 애를 잘 케어못하면서 갑인것마냥 큰소리 빵빵지르는거보면 없던 애엄마혐오감이 들어요..

  • profile
    구찌사랑 2021.03.19 22:08
    To.돌돌망고

    저두 마찬가지예요ㅠㅠ 분명 저희는 그아이랑 어느정도 거리를두고 있었구 아무짓도 하지않았고 심지어 저희 구찌가 계속 그아이한테 가려구 낑낑대길래 안되겠어서 제가 안고있었거든요ㅠ 근데 그상황에서 애가 비명을 질렸고 애엄마는 욕하고있고 진짜 맘같아서는 니애 케어나 잘하라고 욕박고싶었는데 싸움일으키고 싶지않아서 제가 죄송하다고 하고 자리 옮겼네요ㅠ

  • profile
    내새끼토리 2021.03.21 23:33
    To.돌돌망고

    하...저는 그런사람한테는 안지고싶어하는성격인지라...아마 본인애나 비키라고하세요.길막아놓고 어쩌라는거냐고 지*했을것같아요.그래서 좁은길에선 애를안고지나가거나 줄짧게잡고 한쪽으로 비켜서 애기발로막고 서있으면서 내가 배려하고있다는티팍팍내며 눈치줘요ㅋ속상하셨겠어요.분하고억울한마음 이해해요ㅜㅜ

  • profile
    돌돌망고 2021.03.22 17:51
    To.내새끼토리

    저도 지기싫어하는 성격이지만 망고가 산책에대한 트라우마가 생길까봐 놀라는 반응이나 흥분을 안하려합니다ㅠ 재수없게 첫 산책때 왠 들개가 망고한테 달려들어서 큰 위기를 모면했지만 산책나가자하면 끙끙거리고 무서워해서 고생많이했어요ㅜㅜ 제가 그 길막 아주매랑 머리채잡고 싸웠으면 예민한개되서 세나개 출현할까봐 참은것도 있는것같아요ㅋㅋ

  • profile
    유미77 2021.03.19 22:29 추천

    저희들은 항상 조심하는데 몇몇 애엄마들보면 애를 멀리서만 지켜보다가 버럭 화내고 민감하게 반응하더라구요 개는 문다는 인식으로 바라보지 말았으면 좋겠어요 그래서 왠지 사람들이 지나가면 잘다니던 산책길도 피하면서 걷게되더라구요ㅡㅡ많이 놀라고 기분 상하셨겠어요

  • profile
    돌돌망고 2021.03.19 22:45
    To.유미77

    이런경우가 많은가보네요ㅜㅜ 여자가 산책시키면 무시하는건지 강아지 먼저 키운 제친구도 별일 다 겪어서 애만보면 피하고 강아지도 애를 싫어한다고했어요ㅜㅜ 근데 남편이 시킬때는 그런일이 전혀 없다고 하니 정말 여자라서 더 무시하나 싶어요

  • profile
    선샤인레이 2021.03.20 00:27

    아 글 읽는데 진짜 너무 화나고 열받아 죽겠네요!!!!!!!!! 무슨 남의 귀한 자식을 하대하듯이 개좀 치워요라뇨 참 못배워먹은 사람같네요ㅡㅡ동물들과 함께 공존하는 이세상이란걸 모르는 아주 무식한 아줌마네요 지새끼 소중하면 남의새끼도 귀한줄 알텐데 그저 말못하는 개일뿐이라고 하찮게 여기는게 무식하네요 아이키우는 엄마면 아이 교육에도 전혀 좋을게 없는데요 그리 난리칠거면 첨부터 자기 아이를 잘 케어하던지... 저도 속상한적이 많아 심정 너무 너무 이해가요ㅠㅠ 저도 산책하다가 별일 다있었어요 일단 전 첫번째는 제 강아지 보호하기 위해 서로 불편하지 않게 사람오면 벽까지 바싹 붙어서 다리로 레이 가리고 지나가면 가고하는데 굳이 그쪽으로 자기가 오고선 놀라는 이상한 사람도 있고... 막 달려와서 묻지도 않고 레이 만지려는 초딩도 있었어요 단호히 애기 만지지마라고 저는 말해요 서로 일 생길까바 첨부터 전 절대 누구도 레이 못만지게 하거든요 사실 과잉보호하려는 마음이 우선이지만 저도 피해 안주려고 하는 최선의 방법이에요ㅠㅠ 이럴수 밖에 없더라구여... 산책 내내 엄청 신경 곤두서서 레이 보호하는데 가끔 그냥 지나가는 레이만 봐도 기분 나쁜 눈초리로 보는 사람들 종종 있어여.. 전 눈싸움 합니다 내귀한새끼 아까우니 그만봐 이런식으로 ㅎㅎㅎ 잘못한것도 없는데 이상한 사람들로 인해서 절대 앞으로는 울지마세요!!! 전 절대 안웁니다 씩씩거리며 들어오죠 ㅋㅋㅋ 남들 시선 무시하고 그저 남한테 해안끼치고 내새끼만 잘 보호하면 되죠 그리고 이세상에 생각보다 견주들은 많으니 서로 의지면되요^_______^ 레이맘이 응원해요😍

  • profile
    돌돌망고 2021.03.20 01:09
    To.선샤인레이

    감사해요 레이맘님♡♡ 정말 별의별경우가 있네요ㅜㅜ 레이맘님도 정말 맘고생 많으셨겠어요ㅜㅜ 다들 한번씩 겪는 과정이군요ㅋㅋ 저는 저희 동네가 이상한 동네인줄 알고 이사생각 간절했는데 휴ㅜㅜ

    저도 앞으로 망고 사람없는 시간에 최대한 외진곳에서 온 신경써서 산책해야겠어욬ㅋ

  • profile
    선샤인레이 2021.03.20 01:21
    To.돌돌망고

    아 감정이입 제대로 됐어요 너무 공감이라 주책ㅠㅠ 길가다 예쁘다고 웃어주는 좋은 사람들도 많으니 속상해하지마세요^_^ 레이한테 어린애나 누군가 다가오면 전 사나운 아이라 무조건 다 문다고 가까이 오지말라고 말해요 ㅋㅋㅋㅋㅋㅋ 가만히 있던 레이둥절 이게 맘편해서.. 망고도 엄마도 상처 안받길 바래요ㅠㅠ저런 사람들 제가 다 물리쳐주고 싶네요 ㅋㅋㅋ 즐거운 산책 맘껏하세요^^

  • profile
    구루마구름 2021.03.20 05:12 추천

    글보는데 제가 다 열받네요

    몰상식상 여편네 같으니

    맨트준비하고다녀야겠군요

    니새끼 목에 목줄채우고다니라고

    우리새끼 놀랜다고

     

    기분푸시고 그런인간들 극소수니 

    넘신경스지마셍요

    인성이 글러먹어서 그래요

  • profile
    밀밀크크 2021.03.21 00:55
    To.구루마구름

    완전 사이다~~~!!! ^^

  • profile
    솜아놀자 2021.03.20 10:54 추천

    저도 애 키우는데 저렇게는 안 할 것 같은데..

    너무 몰상식한 사람을 만났네요

    망고 많이 놀랐겠어요 망고맘도..

    제가 다 속상하네요 ㅠ

    저도 놀이터 가면 그런 사람들 자주 봐요

    솜이는 자기 형아한테 가는건데 자기 애 있다고 못 가게 잡으라고 하고..

    그런사람들 볼때마다 울지말고 으쌰해주세요^^

    내아기 내가 지켜야죠♡ 힘내세요 망고맘~^^♡

  • profile
    돌돌망고 2021.03.22 17:40
    To.솜아놀자

    감사합니다! ㅎㅎ 애들이 망고만 보면 강아지다! 이러는데 근처로 올까봐 정말 난감하더라구요 그럴땐 인상 팍쓰며 성깔더러운 아줌마인걸 어필해야겠어요ㅋㅋ

  • profile
    루플리 2021.03.20 18:53 추천

    공감 합니다  정말 많이 속상하셨겠네요

    저는 항상 우리아가들을 지키기 위해서 사람들이 

    있는곳은 사람이 우선이라고  생각하면서  안거나

    간식으로 제쪽으로 오도록 유인해서 기다립니다

    지나가거나 비켜주면 그때 움직입니다

    그렇게 해야 저도 마음 안상하고 우리아가들을

    지키고 보호할수 있더라구요

    동물인 제 아가들을 지키려고보니 사람들이 있는공간 공원,

    산책길, 아파트입구는 항상 사람우선이다 생각하고 움직이니

    제가 맘다칠일도 없고 제아가들도 다칠일이 안생기는거 같습니다 

  • profile
    돌돌망고 2021.03.22 17:43
    To.루플리

    애엄마입장에서는 제가 길을 돌아가길 바랬나봐요ㅎㅎ

    계속 비킬때까지 기다려줬는데 ㅡㅡㅋ애도 중요하지만 같은 동 아파트주민인데 마주치기 무섭네요

    오늘은 일부로 사람없는 시간대 골라서 산책하니 맘이 편하더라구요

  • profile
    밀밀크크 2021.03.21 00:57 추천

    그리 걱정되심 진작 와서 애기를 데려가시든가..

    참내..그 아이한테도 안좋은 교육인걸 모르는

    무지한 엄마네요~~ 

  • profile
    돌돌망고 2021.03.22 17:45
    To.밀밀크크

    애엄마가 바로 애 옆에 있어서 더 어이없었어요

    애엄마가 10번 부르는데 애가 안비키더라구요

    4살정도로보이는데 아직 엄마말을 이해못하나? 싶어서 더 벙졌어요..ㅎㅎ 

  • profile
    폼치봄이 2021.04.08 00:35

    그런사람보다 애기를 이뻐하는사람들이 더많다는거 !

  • profile
    돌돌망고 2021.04.15 01:21
    To.폼치봄이

    그럼 다행이예요ㅜㅜ 해코지하는사람 없길ㅠ

  • profile
    무탄 2021.04.08 08:13

    오랜만에 들어와서 글 보고있는데, 어머 열 받아라^^;;;

    모든 사람들이 다 강아지를 좋아하는것은 아니니 그부분은 어느정도 저희들도 인지를 해야하긴하지만 작성자님께서 만나신 그분은 그냥 이상한 사람이네요ㅎ 근데 저도 가끔 공원같은곳이나 산책 시킬때 꼭 어린아이 두신 어머님들이 강아지있다 강아지 가보자!... 뭔가 여기가 동물원인가.. 싶을때도 있어요. 그럼 그냥 좋은게 좋은거라고 하하하 웃으면서 지나가거나 만지려고하면 물어요~ 합니다ㅎ 이기적이고 이상한 사람들 많아요ㅎ 신경쓰지마시고 즐거운 산책하세요^^

  • profile
    돌돌망고 2021.04.15 01:23
    To.무탄

    감사합니다ㅎㅎ 요즘은 산책넘죠아해요ㅜㅜ 저도 용기내서 열심히 시켜주게욧ㅎㅎ

  • profile
    요반후맘 2021.04.10 13:28

    저는 예전에 저희 강아지 생긴거 가지고 뭐라하시는 아주머니가 있었는데

    처음보는 분이 저희 강아지보고 털이 어쩌구 얼굴이 어쩌구 주변에서 계속 그러시길래

    전 그냥 질렀습니다 아줌마는 왜이리 작으시고 뚱뚱하시고 배가 많이 나오셨냐고 

    오히려 제가 강하게 나가니깐 그냥 가시더라고요 같은 상황은 아니지만 

    언제나 당당하세요 죄도 없는데 오히려 피하시면 그런 사람들은 또 그럽니다

  • profile
    돌돌망고 2021.04.15 01:25
    To.요반후맘

    ㅋㅋㅋ 왜들 오지랖인지ㅜㅜ 덩치큰 무서운 남자가 산책시켰음 그렇게 시비털까요? 진짜 아줌마 자기모습이나 잘보시지ㅎㅎ 저도 강해져야겠어요 감사합니당!

  • profile
    뭉치대디 2021.04.16 21:46

    그래도 나가시면 예쁘다고 해주시는분들이 많아요. 그런사람 무시하고 산책시키시면 누가 예쁘다고 해주면 으쓱으쓱해지더라구요. 어쩔땐 제가 그맛에 산책가고싶어질때도 있어요. 사랑 많이받을거에요.힘내세요

여러 답변 중 질문자에게 추천을 해주고 싶은 답변이 있으신가요? 그렇다면 추천을 꼭 해주세요.

질문하신분과 검색하여 이 글을 보시는 분들께 추천받은 답변이 있다면 도움이 되실 겁니다. 추천받은 답변자에게는 스티커가 지급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작성시 #해시태그를 본문에 꼭 넣어주세요.★ [15] file 몽실아빠 2017.01.03 47223
공지 ☆질문은 묻고답하기 에서만(묻고답하기 이용규칙)☆ 몽실아빠 2014.07.16 26872
공지 ★포메러브 이용에 관한 간단한 규칙★ file 운영자 2012.05.10 75282
4564 조기 원숭이시기 여쭤봅니다~ 마루 분양 받으면서 생일이 1월28일이라고 들었는데 원숭이시기가 90 일이 되기 전인 4월15일쯤부터 원숭이시기가 시작되어서요 (콧잔등 털빠진게 처음왔을때보다... [4] file 마루하우스 2021.05.06 132
4563 5개월인데 아직 접종 완료를 못 했어요 7개월 넘어서 산책 나가면 사회화 많이 늦는걸까요?? 내일이면 5개월 되는 달래를 데려온게 엊그제인데 이제는 제법 화장실도 잘 가리고 집도 많이 적응해서 잘 지내고 있어요 달래를 데려온 곳에선 3차까지만 접종을... [8] 막내달래 2021.05.04 107
4562 급발진ㅠ처럼 우리뭉치가 잘놀다가도 한번씩 날쌘돌이가 되어 거실과 하우스를 오가며 뛰어다닐때가 있어요ㅠ 미끄러울텐데 날아다닐듯 #뛰는 이유가 뭘까요? [20] 재롱재롱뭉치 2021.05.03 94
4561 코스프레 하는데 포메때문에 못하겟어요~ 이렇게 제가 코스하면 옷도 물어뜻고 가져가고 털도 날리고ㅠㅠ 털빠짐, 옷 물어뜻기, 옷 가져가서 물기 해결책좀요ㅠㅠ 그것때문에 코스를 못하겟습니다ㅜ 아무... [5] file 히라가나 2021.05.03 109
4560 요즘은 모량이 너무 많아서 큰일이에요~~ 저번에는 적더니 빗질 한달가까이 안했는데 모량이... 모량 조금 많은 1살 포메 강아지 모량이에요... 털보되는 순간부터 털빠짐이 심하던데 털빠짐 어케하나요..... [5] 히라가나 2021.05.03 100
4559 궁금!울타리 기대서서 간식 달라고 낑낑대는데 척추 다리건강이 염려되요 이제 117일된 포메라니안 "포포"에요. 집에서 발에 채일수 있어서 울타리를 두달째 거실에 해놨는데, 언제쯤 울타리를 없애는게 좋을까요 이제 이번주면 6차 접종... [17] file POPO 2021.05.03 134
4558 쿠키가 산책이어려운가봐요..ㅠ 쿠키가 가족이된지 오늘로 1주일되었네요.. 산책을 많이안해봤었는지 목줄만하면 밖엘 안나가려버티더라구요.. 일주일동안 간식과함께 열심히 연습해서 밖은 나가... [21] 해리쿠키맘 2021.05.03 90
4557 몽무 털이랑 그리고 포메라니안이 맞는지 봐주세요 처음 몽무데리고왔을땐 몽무가 머즐도 짧고 털도풍성했는데 원숭이시기가 오고 털이 빠지면서 머즐이 길어졌어요 그래도 그땐 아구 애기강아지네~포메네 소리듣고... [24] file 좋은답변 몽무씌 2021.05.02 170
4556 살이 안쪄요 ㅜㅜ 달이가 잘 안먹긴 해요~~ 밥도 놀며 겨우겨우 먹구요....그래도 거의 먹긴해요. 먹는 양은 별이랑 크게 차이나지 않을것 같아요 (별이가 좀 잘먹기는 하지만요) ... [12] file 달이별이맘 2021.05.01 119
4555 소유공격성 & 탈모/블랙스킨증후군 안녕하세요 현재 1살 좀 넘은 포메라니안을 키우는 견주입니다.. 요즘 저희 강아지 두가지 문제로 넘나 고민중인데여ㅠㅜ 물론 두가지 말고도 더 있습니닼ㅋㅋㅋ... help me! KodaNova 2021.05.01 117
4554 눈물 관리 어떻게 해주세요?? 달래는 눈물이 심하진 않은 편이지만 저녁에 보면 눈꼽이 눈가 털에 말라붙어있어서 떼어주기 힘들더라구요 눈물자국 관리해 주는 용액?도 있던데 매일매일 이런 ... [5] 막내달래 2021.04.30 91
4553 아직 만6개월 안됐는데 이갈이? 달이가 오늘 아침먹고 놀다가 보니...... 어금니에 뭐가 낀것처럼 입을 쩝쩝거리는거에요~~ 장난감 갖고 놀다 뭐가 끼었나? 하고 봤는데 이상이 없길래 다시 제 ... [12] file 달이별이맘 2021.04.30 102
4552 우리 강아지 털갈이? 저희 스노우가 털갈이를 하는지 털이많이뺘지는데 원래 이시기에 털갈이하나요? 빗질하는데털이..어떻게하면 털갈이가 빨리끝날까요? #털 #털갈이 #포메라니안 #... [29] file 스노우비비 2021.04.28 153
4551 아직도 모량이 저모량이네요.... 이젠 1살인데 저번사진보단 조금더 올라왔는데 그래도 다른애들처럼 풀코트가 안되네요.... 쩝... 고민입니다. 이거보다 조금 많다고 생각하면 되요.. (지금 모량... [5] file 히라가나 2021.04.28 188
4550 산책과 목욕샴푸 질문드려요 두 가지 궁금해서 올려보아요~ 1. 달이는 산책을 이제 적응해가고 있는듯 한데, 별이는 가슴줄부터 무서워해요 ㅜㅜ 줄 보면 집으로 쏙 들어가버려요 ;; 달래가며... [17] 달이별이맘 2021.04.28 112
4549 4차접종후 두리가 너무 힘들어해요 #4차접종 후에 우리 두리가 너무 힘들어하는것 같아요.. 집에와서 두시간동안은 멀쩡히 뛰어놀고 쉬야도하고 그랬는데 ㅠ.ㅠ 자고 일어나더니 만지려고하면 낑낑... [21] 권두리엄마빠 2021.04.24 164
4548 심장사상충,내외부구충제 질문드려요~ 매달 병원에서 바르는 약으로 했었는데요~~ 친구는 약국에서 사서 먹인다고 하더라구요~~ 저도 그래서 초록창에 검색을 해봤더니, 넥스가드삐리리 라는게 있는데 ... [25] 달이별이맘 2021.04.24 133
4547 강아지가 사람이 먹는 빵을 먹었어요.... 안녕하세요ㅠㅠ 이런 일로 오랜만에 글을 쓰네요 퇴근하고 가방을 바닥에 뒀는데 아는 분께 받은 빵이 있었어요 그 안에 그런데 다롱이가 제가 잠깐 통화하는 사... [8] file 행복한다롱이 2021.04.23 165
4546 만듀... 만두 이번달 액땜 제대로하네요.. 오늘 미용갔는데, 돌아오는길에 보니 저렇더라구요. 미리말도안해주시고ㅠㅠ 처치는 병원에서 하고왔는데, 저 부위 명칭이 있나... [44] file 꼬꼬마만두 2021.04.23 136
4545 수제간식만들어보셨나요 우리강아지들 건강하게 먹이고 싶어 간식만들어 급여해주는데요 닭발간식만들어보신분계신가요?? 뼈없는닭발로 만들어 줬는데요.. 뼈있는걸로 바꿔볼까 생각중인... [8] 샤넬 2021.04.23 107
4544 우유껌 토했어요 달이별이에게 가끔씩 간식을 주는데요~ 우유껌도 주곤 했었어요~ 어느날 달이가 밥을 잘 안먹길래 왜그러지 하면서 좀 먹이고 먹이고 했었는데 그날 오후늦게 토... [19] 달이별이맘 2021.04.23 111
4543 털 빗어주는 방법좀 알려주세요 포메 #털 빗어주는 방법 이 주인님들마다 다르더라구요 제 친구도 포메를 키우는데 와서 알려주기를 머리에서 꼬리쪽으로 슬리커브러쉬(?) 이용해서 빗으라고 하... [23] 좋은답변 달이별이맘 2021.04.22 187
4542 산책을 무서워해요 이제 5개월차이고 다음주 월요일이 마지막 접종이라 목줄 메고 산책을 나갔는데 바닥에 배를 붙이고 움직이지 않네요. 실내에서 산책 연습은 했어서 목줄 메는 거... [7] 강태풍 2021.04.21 98
4541 원숭이시기 보름이가 4개월이 되었어요~ 원숭이 시기가 온걸까요~?ㅎㅎ #원숭이시기 [14] file 보름 2021.04.21 200
4540 목욕시 얼굴 어떻게 닦아 주세요? 갈수록 얼굴에 물닿는 걸 싫어해서 걱정이 되네요 엄청 으르렁거려요 삼푸질 하지 않고 닦이시나요? 전 이마쪽으로는 드라이샴푸만 쓰기 시작했는데 혹시 좋은 노... [31] 크림보리 2021.04.21 182
4539 사료량 질문드려요 지금 먹이고 있는것은 로얄캐닌 미니 인도어 퍼피 입니다. 항상 궁금했는데 이제 가입해서 드디어 선배님들께 여쭐 수 있네요.^^ 포장봉지에 나와있는 그대로의 ... [2] 달이별이맘 2021.04.20 93
4538 2개월 포메 입질 배변 식사 수면(?) 문제 1. 눈에 보이는 건 전부 물어 뜯습니다. 옷 나무 플라스틱 의자 탁자 뭐 할것 없이 손 발두요 ㅠ 손발은 장난감이 아니라는 인식을 위해 유튜브 거의 10편을 보고... [16] file 너굴너굴솜이 2021.04.20 169
4537 6개월차 심장소리, 기침 질문 6개월차 강아지 초보맘이에요 긴장과 설렘의 기간이 어느전도 지나고 안정과 원숭이의 시기가 왔네요^^ 그런데 요즘들어 강아지가 기침을 좀 해서 걱정입니다. 이... [14] 최강뽀미 2021.04.20 89
4536 식사 양 간격 고민이에요 2개월 된 포메라니안 설탕이에요 엊그제왔는데 샵에서 아침저녁 한숟갈반씩 물에불려서 식사배급하라했는데 그대로했어요 근데 설탕이가 너무 엄청 빠르게 먹더라... [15] 설탕마미 2021.04.20 101
4535 중성화 수술후 후유증이나 부작용 알고싶어요~ 먼지 중성화 시킬까 말까 음~~~청 고민중이랍니다. 의사쌤도 그러시고, 하는게 이모저모로 좋을꺼 같긴한데 중성화 하고나서 갑자기 살이 많이 찐다는 얘기도 들... [18] file 카라 2021.04.16 171
좋은답변 보기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3 Next
/ 1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