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단 브러쉬

Extra Form

거실에 있는 것이 좀 불쌍해 보여 문을 열어두면 잠자리 다리 인근으로 기어 들어와 잠을 자곤하는데

강아지에 대한 사랑이 넘 과하다는 생각도 들고...

문을 벅벅 긁어대면 안스럽기도도하고고고여러분은 어떤지요

1. 아예 따로 잔다

2. 한방에서 자되 침대밑 등 잠자리는 공유하지 않는다

3. 같은 이불을 덮고 잔다


객관식이라 쉽지요.? ㅎㅎ

님의 소중한 댓글 부탁드립니다. 기준 추천수 이상이 되면 아이콘을 가지게 됩니다.

포메러브에서는 반말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서로 알고 지내는 사이라 할지라도 존칭을 사용해 주세요. 댓글과 대댓글 차이점

Comments '30' 좋은 답변이 있다면 추천을 해주세요. 좋은 답변으로 채택이 되며 답변자에게는 스티커가 지급됩니다.
  • profile
    몽실아빠 2015.09.15 23:39
    1번입니다.

    이유는 아이 분리불안 (주인에대한 과한 의존) 을 키워주실수 있는 것으로 아이와 늘 함께 지내주실 수 없다면 독립된 공간에서 지내는게 서로에게 득이라고 봅니다.

    따로 자기공간에서 지내는 것이 익숙해지면 오히려 같이 자는거 보다 따로 숙면을 하는 것을 좋아합니다.

    저희 애들은 제가 자러 방으러 오면 자기들도 그제서야 편히 쉽니다.
  • profile
    쭈루마쯔 2015.09.15 23:47
    To.몽실아빠
    그렇군요. 아예 습관을 들려놔야 좋겠네요
    열어달라 졸라도 이젠 안 열어 줘야겠어요 서로를 위해 ㅎㅎ.
  • profile
    몽실아빠 2015.09.15 23:48
    To.쭈루마쯔
    지금은 가르쳐주기 쉬워도 아이가 너무 익숙해진 후 그때가서 이건 아니다 싶어 교정해 주려면 더 힘들게 고쳐질 겁니다.
  • profile
    쭈루마쯔 2015.09.15 23:54
    To.몽실아빠
    그렇군요. 평일 오전에는 매일 집에서 강아지 혼자 있는데 비교적 불안없이 잘지낸다 생각했는데
    매번 요구를 들어주면 잘못하다간 분리불안 생기겠네요
  • profile
    몽실아빠 2015.09.15 23:56
    To.쭈루마쯔
    처음부터 받아주기 시작해서 서서히 생기는거죠. 그게 결국 집착으로 가면 견주도 너무 고통스러워 합니다. 생활의 모든게 깨져버리는 경우도 많아요.
  • profile
    몽실아빠 2015.09.15 23:43 추천
    제가 공부방에 적은글에 이러한 부분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물론 개인견해입니다.

    http://pomelove.com/Study/590385
  • profile
    루키이모 2015.09.16 02:14
    저희는 침대밑 작은 방석에서 재웁니다. 펜스에서 완전히 자유를 준 뒤에 스스로 잘 자리를 정하도록 지켜봤어요. 한동안 거실 여기저기서 방황하더니 어머니방 침대밑을 자기 잘 자리로 정하고 그 뒤론 그 자리에서 숙면하더라구요.
  • profile
    용앤명 2015.09.16 09:37
    저도 6개월까진 휀스안에서 자게했어여~~~외출할때도 휀스안에 넣었놨는데...분명 넘어 나올수있는데도 규칙이라 생각하는지 그안에 잇더라구여~~한일주일 전부턴 휀스해제....가치잘때도잇는데...거실에두고 잘자~~하고 안방문닫으면 긁거나하지않고 지 방석이나 카펫쪽으로 가서 자더라구여~~cctv보면....어찌나기특한지...습관을 들여놓으니,,,,편해지네여~~~글서 조기교육!! 조기교육 !!하나봐여~~~ㅋㅋㅋ
  • profile
    mocha 2015.09.16 10:08
    2번이었다가 지금은 3번이요 ㅋ
    7개월까지는 점프하는 걸 몰라 침대 밑 방석에서 잤었는데...점프하는 것을 안뒤부터는 침대로 미친듯이 뛰려고 해서 결국 관절을 위해 계단을 두고...
    그 뒤엔 계속 침대에서 같이 자게 됐네요 ㅋㅋ
    자다가 제가 너무 뒤척이거나 그러면 자기 집에 들어가서 자기도 하던데 보통은 침대에서 같이 자요 ㅋㅋ
  • profile
    밤톨맘 2015.09.16 10:26

    첨데리고 왔을때는 1번 거실에서 울타리에서 따로 잔다였는데
    어떤 책에서 보니 강아지는 무리지어서 자는걸 좋아 한다고 해서 침대에 올려줬다가 떨어저서
    그뒤로는 절대로 침대에 안올리고 지금은 2번 됬네요
    안방 침대옆 바닥에 울타리 치고 재워요.울타리에 안넣어 놨드니 밤새 돌아 다니고 놀더라구요.
    울타리가 나름 편한가봐요.밤에 잘시간 되면 스스로 울타리에 들어가서 자더라구요.
    울타리에 안들어가서 잘때는 새벽4시~5시에 일어나서 놀자구 침대 아래에서 깡총 거렸는데
    울타리에 넣어두니아침 8시까지 해버굿잠 이에요ㅎㅎ

    근데 신기한건 낮에는 절대로 울타리에 들어가서 안자요.


  • profile
    알림봇 2015.09.16 10:26
    To.밤톨맘
    5포인트 가지셈~♡
  • profile
    꿈을이룬맘 2015.09.16 11:54
    전 2번은10프로정도~~과 3번은90프로정도입니다^^~~~전 자다가 애들이 제 주위 여기저기에서 자구이는 모습보면 넘~~조터라구여~~
  • profile
    알림봇 2015.09.16 11:54
    To.꿈을이룬맘
    10포인트 가지셈~♡
  • profile
    막무가내 2015.09.16 13:54
    1번입니다. 서로간의 숙면 및 프라이버시? 혹은 위생을 위하여! 따로 자는것이 좋다고 생각해서 거실안의 울타리에 재웁니다.처음부터 그리했더니 낑낑거리지 않고 편하게 여기는 듯 합니다. 아침 7시경 서로 반갑게 만나서 밥도 주고...놀아주고 그렇게 하루가 시작되는거죠.
  • profile
    토리토담 2015.09.16 17:54
    전 중간으로 쇼부 봤어요. 2번! ㅎㅎ
  • profile
    알림봇 2015.09.16 17:54
    To.토리토담
    10포인트 가지셈~♡
  • profile
    몽실아빠 2015.09.16 17:59
    To.토리토담
    제가 알기로는 언니분의 파워때문에 그런걸로 기억합니다만......
  • profile
    토리토담 2015.09.16 18:00
    To.몽실아빠
    헙... 몽실아빠님 너무 많이 알고 계시는...ㅋㅋ
  • profile
    알림봇 2015.09.16 18:00
    To.토리토담
    20포인트 가지셈~♡
  • profile
    몽실아빠 2015.09.16 18:01
    To.토리토담
    제가 아직은 총기가 살아있어서 기억력이 좀 됩니다 ㅋㅋ
  • profile
    토리토담 2015.09.16 18:01
    To.몽실아빠
    아직은... ㅋㅋ
  • profile
    Casey 2015.09.16 18:01
    전 2번..전에 요키도 그랬구 벨라도 델려온 날부터. 침대 근처에..그런데 지지난주 자다 일어나서 새벽녁에 쉬하고 올려달라하기에 한번올려줬드니 담날부터 땡깡부리길래 일어나서 벨라침대에 안아다주고 얼굴 마지고 재우면서 스테이하라고 몇번하니깐 이삼일 떼쓰더니 지금은 아침까지 쭈욱 자기침대서...아빠 출근하고 제가 한시간 정도 침대에 누어 있을땐 가치 누워서 놀기도하고 자기도하고....저는 만족해요..
  • profile
    알림봇 2015.09.16 18:01
    To.Casey
    5포인트 가지셈~♡
  • profile
    폼폼잉 2015.09.16 18:43
    전 3번이다가 1번이네요 ㅎ 첨 2개월 애기때 같이 잤는데 방문 열어놓으니 거실가서 따로 자기 시작했어요. 한 보름정도 같이 잔 것 같네요~
  • profile
    쭈루마쯔 2015.09.16 22:28
    아 많은 분이 댓글 주셨네요 감사합니다. 참고하겠습니다
  • profile
    코코난 2015.09.17 01:31
    1번이고요 저흰 집이 크지 않아서 거실은 아이들의 공간으로 두고 옷방과 침실은 방앞에 육각장을 활용해서 안전바를 만들어서 막아놨어요~ 방문을 닫고 자지는 않아서 지켜보면 애들이 주인하고 같이 있고싶은지 방문쪽 구석에서 자리 잡고 자다가 또 자기 각자집 버섯하우스 들어가 자다 돌아디니면서 자유롭게 자더라구요~ 근데 한번씩 안전바가 열어지는 날에는 빛에 속도로 달려와 침대에 올라오네요~ㅎ
    침대에 올려준적은 10손가락에도 안들어요 ㅎ
  • profile
    쭈루마쯔 2015.09.17 06:38
    To.코코난
    예, 방문을 닫지않고 육각장 안전바를 설치하는 방법도있군요
  • profile
    코코난 2015.09.17 07:08
    To.쭈루마쯔
    네 방문 마다 대한민국만세집에 있는 안전문??? 안전게이트 ??? 그런걸로 막아두면 첨엔 끙끙거리고 긁고 얼굴 들이미는데 반응안하면 금방 적응해요~ 그래도 주인이 보내니깐 안심하나봐요 대신 문앞에서 쭈구리고 잔다는 부작용이 있는데 개월수가 늘어서 클수록 첨엔 자다가 주인자면 집에가서 자다 인기척 있음 다시 문앞에 와서 자다 왔다갔다해요 ㅎ
  • profile
    라니 2015.09.18 21:56
    저같은경우3번이요.
    근데 아이마다다를수있어요.^^
    저희라니같은경우 3번후에 분리불안과 여러문제들이 사라졌습니다.
  • profile
    쭈루마쯔 2015.09.18 22:04
    To.라니
    아...예...아이마다 경우가 다르니 지내면서 슬기롭게 대처해야겠네요..

여러 답변 중 질문자에게 추천을 해주고 싶은 답변이 있으신가요? 그렇다면 추천을 꼭 해주세요.

질문하신분과 검색하여 이 글을 보시는 분들께 추천받은 답변이 있다면 도움이 되실 겁니다. 추천받은 답변자에게는 스티커가 지급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작성시 #해시태그를 본문에 꼭 넣어주세요.★ [13] file 몽실아빠 2017.01.03 4354
공지 ☆질문은 묻고답하기 에서만(묻고답하기 이용규칙)☆ 몽실아빠 2014.07.16 4160
공지 ★포메러브 이용에 관한 간단한 규칙★ file 운영자 2012.05.10 18649
615 수컷 1마리 추가분양. 주의해야할 사항에 대해서 알려주세요. 안녕하세요. 저희 예삐가 5개월에 접어들고있습니다. 몇 일후면 저희집 식구 모두 집을 비우는 시간이 많아지므로  예삐 신랑겸 친구를 만들어주고 싶어서 수컷으... [4] 예삐오빠 2015.09.21 476
614 치아질문! 윗니가아래로많이나왔는데 정상인가요..초보아빠라서요.. [3] file 럭키 2015.09.19 408
613 훈련단계 질문이욥!! 폼 공부방 에있는 내용들은 전부 정독했습니다만, 우리 코코 복종훈련을 하면서 이제 배를 뒤집어까도 얌전히 있는데, 안돼,하지마, 이리와 이런건 못하더라구요.... [16] 코코아빠 2015.09.19 385
612 마단브러쉬 빗 질문입니다~ 글읽다보니 마단브러쉬 빗을 많이 이용하시던데....여러가지 컬러가 있더라구요~ 어떤컬러 주로 쓰시는지 질문해봅니다~^^ [23] 구름빠 2015.09.19 638
611 쓸개골 탈구증상이 보여요ㅜ 며칠전 애들끼리 장난치다가 첫째애가 크게 꺅 하더라구요 그리고는 오른쪽뒷다리를 절길래 안아서 만져주니 아픈증상도 없고 다시 잘걷길래 괜찮겠지 했어요 근... [6] 봉팔이누나 2015.09.18 2686
610 강아지 인식칩?? 질문이요~ 동물농장같은데 보면 강아지 몸속에 칩같은거 넣어놓자나요.. 그게 괜찮은 건가요??   아니면 다른 좋은 방법이 있을까요?? [17] 구름빠 2015.09.17 998
609 9개월인데 털 깎고 싶어요....춥지않을정도로...   안녕하셔요? 늘 혈기왕성한 9개월차 헥헥이 Boy, '막내'입니다.     1. 요즘, 털갈이 중인지 매일 빗질을 해도 털이 무지하게 빠지고 날리는데요, 생후 9개월인... [8] file 막무가내 2015.09.17 612
608 봉구 발바닥색깔이... 처음 분양 받았을때 발바닥이 완전 까만색이었는데.. 점점 핑크색으로 변하고있어요.. 건강에 별문제 없는건가요? 원래 핑크색에서 까만색으로 변하는거 아닌가요? [4] 봉구맘마 2015.09.17 1449
607 질문합니다. 1.가정에서 3차접종부터하려고합니다.주사잘놔주는법이나 노하우좀알고싶어요. 2.1번과비슷한질문이지만, 약은어디가좋은가요? 3.그리고손또는발만봐도 애기가물... [4] 럭키 2015.09.16 337
606 중성화 수슬을했디는데ᆞ 음식도 잘안먹고 발정난듯 행동을 하는데 걱정이네요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2] 동글이 2015.09.16 1045
605 항문낭이 안 찻는데..... 항문낭이 차진 않았구 이제 96일 된 아가인데 대변 보구나서 엉덩이를 왜 질질 끌구 다닐까요? 항문낭 인지 알고 짜보려했더니 항문낭이 나오진 않네요 [8] 코코아빠 2015.09.16 1164
604 애드보킷 질문입니다~ 저희 구름이 감기진료 받다가 귀에 진드기가 생길수도 있다는 선생님 말씀에 심장사상충 약인 애드보킷 피부에바르는 타입 바르고 왔거든요..애기가 500그람이라... [9] file 구름빠 2015.09.16 1245
603 목줄 채울 때 너무 물어요ㅠㅜ 이제 4개월 채우고 5개월 들어간 아이 입니다. 한달전부터 산책을 시켰어요. 예방접종이 완전히 끝나진 않았지만 사회성을 기르는게 더 중요하다 생각해서 가벼운... [8] 루키이모 2015.09.16 744
602 목욕시키기! 애견샵에서 우리애기 대려온지 4일째 되는 날인데 샵에서는 10일동안 목욕시키지 마라고 하는데, 목욕시켜도 될까요? 대변 보구 나서 항문낭때문이 불편한지 엉덩... [7] 코코아빠 2015.09.16 643
» 강아지랑 같이 주무시는 분 얼마나 계신가요? 거실에 있는 것이 좀 불쌍해 보여 문을 열어두면 잠자리 다리 인근으로 기어 들어와 잠을 자곤하는데 강아지에 대한 사랑이 넘 과하다는 생각도 들고... 문을 벅... [30] 쭈루마쯔 2015.09.15 3549
600 3개월된 우리 코코에게 어느 간식을 주는게 좋을까요?? 배변훈련 하면서 먹일 간식을 찾고 있는데,   처음 우리아가를 키우다 보니 너무 어리숙해서 웹서핑을 아무리 해도   좋은 간식이 무엇인지.. 우리 코코에게 무엇... [17] 코코아빠 2015.09.15 399
599 우리 코코 왜이럴까요? 울타리 밖이든.. 울타리 속에서든   항상 구석만 찾아다녀요   어두컴컴하고 구석을 너무 좋아해요;;   원래 포메들이 다 이런가요?   아님 저희 코코만 이런건... [7] file 코코아빠 2015.09.15 549
598 어금니 우리후야 어금니 달랑거리고 빠지진않네요 손으로 빼주기 넘 무서워요 병원가믄 얼마나할까요? [6] file 후야아빠 2015.09.14 801
597 추가접종 꼭 일년에 한번 해야하나요? 안녕하세요 현재 1년3개월째 되어가는 아가인데요 추가접종을 꼭 일년에 한번 맞춰야하는지 궁금해서 이렇게 글올립니당 알아보니까 인터넷에 추가접종은 꼭 일년... [3] 울아랑이 2015.09.14 1336
596 도와주세요, 특정시간에 자주 짖음 ㅠㅠ 새벽 2-3시 사이에 한번, 4-5시 사이에 한번씩 짖는통에 계속 잠이 깨서 우리 가족이 너무 피곤한 생활을 합니다 ㅠㅠ 그 시간에 뭘 준적도 없고 늘상 잤는데 왜 ... [1] 봉팔이누나 2015.09.14 812
595 망고를 떨어뜨렸어요(급해요) 저가 오늘 망고가 손님이 와서 흥분을 해서 저가 서서 안고 있었는데 망고가 발버둥 치다가 제 키높이에서 떨어졌는데 쿵 떨어지고 깽깽 거리면서 몸을 떨고 있다... [5] 망고오 2015.09.14 771
594 질문드려요..궁금한게너무많은 강아지처음키우는주인입니다. 질문이너무많네요. 1.분양했을당시 분양샆에서 하얀콧물이 나길래 콧물이아니냐고물어보니. 콧물이 아니다.코가촉촉하다고했는데 다음날 병원가니깐 감기라고 해... [7] 럭키 2015.09.14 965
593 한쪽 눈에서 눈물이...... 7/14일생 솜이예요. 우리 아이가 왼쪽 눈에서 눈물이 나요 오른쪽과 차이가 많이 날정도로요~ 방법이 없을까요? 눈섭이 찌르는것 같은데요... #눈물 [7] 먹돌 2015.09.13 2745
592 봉구가 장난감을 울타리 밖으로 던져요ㅡㅡㅋ 저희가 봉구를 잘때는 울타리안에 들여다놓는데 첨엔 장난감이랑 같이 넣어주면 장난감 가지고놀다가 잠들고 그러더니 요즘들어 울타리에 넣어두고 문을잠그면 울... [1] 봉구맘마 2015.09.12 1278
591 강아지 발톱 깎는법 라니는 발톱이 엄청 빨리자라요 발톱깎을때마다 병원을 댕겼는데 너무귀찮음에..ㅋ제가 시도해보려고합니다. 근데 쬐끔 무섭네요. 어느부분을 어떻게 잘라야하는... [3] 라니 2015.09.11 2381
590 3마리 키우시는분 도와주세요 저번주 토요일 포메라니안 블랙탄 4개월된 남자아이입양했어요 집에 현재 11개월 숫 크림 10개월 여 쉐이블 4개월 숫 블랙탄 이렇게 있구요 다른아이들 집에놀러... [2] 봉팔이누나 2015.09.11 702
589 심장사상충 예방 먹는약& 바르는약 둘중어떤게 좋을까요 먹는약과 바르는약의 장단점 알고싶애요 [14] 봉구맘마 2015.09.11 1899
588 5개월로 접어든 봉구 몸무게.. 5월 10일생인데 저희가 8월9일에 분양받아왔어요 저희집에 처음올때 800g이었는데 한달이 지난 지금 1.8kg나가네요.. 정상인가요? 포메는 관절이 약해서 체중관리... [11] 봉구맘마 2015.09.11 1138
587 하리가 똥을 먹어요,,ㅠㅠ 분양받고 한달동안은 제가 집에 있어서 똥을 싸면 바로바로 치워서 몰랐는데..   지금은 하리 혼자 있는시간이 8시간 정도 되는데 퇴근하고 들어가면 똥을 물고 ... [3] 하리맘 2015.09.11 1445
586 앉아, 손 훈련시키는중에 문제점..ㅠㅠ 지금 11주 반정도로 아직 3개월이 꽉차지 않아서 간식으로 훈련을 못시키구 사료로 훈련을 시켰어요 그랬드니 앉아, 손 잘하드라고요ㅎㅎ ♥근데 여기서 문제점!!... [10] file 코코뭉 2015.09.11 546
좋은답변 보기
Board Pagination Prev 1 ... 91 92 93 94 95 96 97 98 99 100 ... 116 Next
/ 116